UPDATED. 2020-10-28 08:51 (수)
베이징과 서울, 모던에서 하이퍼모던으로(Beijing and Seoul, Modern to Hypermodern)
베이징과 서울, 모던에서 하이퍼모던으로(Beijing and Seoul, Modern to Hypermodern)
  • 김재호
  • 승인 2020.09.21 11: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익기, 마이클 W. 허트 지음 | 백산서당 | 176쪽

 

사진은 종이 위에 인쇄된 시간의 단편 이상의 의미를 갖는다. 그것은 요약이며 공적인 기록이다. 그것은 사진가와 피사체, 그리고 그 사진을 가능하게 만든 모든 사회적, 개인적, 그리고 기술적 조건의 집합체이다. 그 모든 것이 으깨어져서 알 만한 가치가 있는 사회적 데이터를 생성한다.

 

이 책은 한국과 미국의 사회학자가 베이징과 서울을 사회학자의 시선으로 찍은 사진으로 위 현상들을 설명하는 새로운 시도로 이루어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