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0-18 16:53 (금)
해방 공간의 재일조선인사
해방 공간의 재일조선인사
  • 교수신문
  • 승인 2019.09.06 12: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자 정영환|푸른역사 | 페이지 624

이 책은 조총련의 전사前史 혹은 조총련계 재일조선인들의 해방 초기 운동사로 읽힐 수 있다. 하지만 이러한 시각이야말로 냉전과 분단의 속박에서 벗어나지 못한 사고로 재단하는 전형이다. 일본에 남겨진 이들이 점령군 측의 몰이해와 일본의 식민주의에 여전히 노출된 가운데, 남이냐 북이냐 선택을 강요받으면서 생존해온 경계인들의 역사라고 보아야 마땅하다. 이 책은 민족사로서의 한국 현대사란 생각거리를 던지는 묵직한 책이라 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