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16 16:40 (월)
백제 왕도 익산, 그 미완의 꿈: 무왕과 왕궁리, 선화공주와 미륵사
백제 왕도 익산, 그 미완의 꿈: 무왕과 왕궁리, 선화공주와 미륵사
  • 교수신문
  • 승인 2019.08.19 15: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병호 지음 | 책과함께 | 332쪽

‘백제 왕도 익산, 그 미완의 꿈’은 일본인 관학자들에 의해 익산의 근대적 문화재 조사가 처음 시작된 1910년부터, ‘익산 미륵사지 석탑 보수정비 준공식’이 있은 2019년 현재까지 왕궁리유적과 미륵사지, 제석사지, 쌍릉 등 익산의 주요 유적과 그곳에서 출토된 문화유산의 특징과 역사적 의미를 통해 ‘익산을 낳은 백제’ ‘백제를 품은 익산’을 대면해보는 책이다. 

독자들은 한국사에서 주목된 바 없는 백제 사비기(538∼660)의 또 다른 중심, 곧 우리에게 낯선 ‘고도 익산’ ‘왕도 익산’의 과거와 현재, 그리고 이를 기반으로 한 ‘역사도시 익산’의 오래된 미래를 그려볼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