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0-05 17:07 (수)
영산대 ‘부산 국제 푸드 리퍼브 콘퍼런스’ 참여 눈길
영산대 ‘부산 국제 푸드 리퍼브 콘퍼런스’ 참여 눈길
  • 이승주
  • 승인 2021.11.16 1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서양조리전공 학생팀, 푸드 리퍼브 사례 직접 선보이기도

 와이즈유 영산대학교(총장 부구욱)가 지난 13일부터 이틀간 부산 벡스코에서 열린 ‘부산 국제 푸드 리퍼브 콘퍼런스’에 참여했다. 
 푸드 리퍼브란 영문 푸드(food·음식)와 리퍼비시드(Refurbished·재공급품)의 합성어다. 외형상 작은 문제가 있는 식재료를 ‘새활용’하거나 가공해 식품으로 만드는 것을 의미한다.

▲와이즈유 영산대학교가 지난 13일부터 이틀간  부산 벡스코에서 열린 '부산 국제 푸드 리퍼브 콘퍼런스'에 참여하고 참가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부산시가 주관하고 영산대가 후원한 이 콘퍼런스는 부구욱 총장의 축사를 시작으로 많은 교수진이 대부분의 섹션에 패널 등으로 참여했다. 행사는 한국어, 영어, 프랑스어 등의 언어로 번역돼 유튜브를 통해 생중계됐다.  
 특히 조리예술학부 서양조리전공 재학생 3개팀의 음식이 눈길을 끌었다. 이들은 푸드 리퍼브의 취지에 맞게 식재료를 가공해 훌륭한 상품으로 재탄생시켰다. 
 행사의 컨설팅과 진행을 맡은 전상경 교수는 “세계 최초의 푸드 리퍼브 콘퍼런스에서 영산대 위상을 널리 알릴 수 있는 기회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