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1-17 14:57 (월)
대구보건대 임상병리과 최선영 교수, 대한심장학회 학술대회‘최우수 초록상’수상
대구보건대 임상병리과 최선영 교수, 대한심장학회 학술대회‘최우수 초록상’수상
  • 이승주
  • 승인 2021.11.09 15: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보건대학교(총장 남성희)는 임상병리과 최선영 교수가 대한심장학회에서 수여하는 제65회 대한심장학회 추계학술대회에서 최우수 초록상(Best Abstract)을 수상했다고 11일 밝혔다. 

▲대구보건대학교 임상병리과 최선영 교수 

 이번에 수상한 초록은‘저위험군 심방세동 환자에서 저용량 경구용 비-비타민K 길항제 효과성’(Efficacy and safety of under-dose non-vitamin K antagonist oral anticoagulant in low-risk patients with atrial fibrillation)이다.

최 교수는 국민건강보험공단 심방세동 환자 데이터를 기반으로 표준 용량과 저용량 비-비타민 K 길항제의 효과성과 안전성에 대해 연구했다.

비-비타민 K 길항제(NOACs)에 대한 연구가 국내외에서 활발히 진행되고 있지만 출혈성 경향이 높은 한국인에 대한 연구는 부족한 실정이다. 최 교수는 한국인 심방세동 환자의 비-비타민 K 길항제 치료 패턴과 치료 효과를 분석해 한국인 심방세동 환자에 대해 과잉처방은 막고 치료효과는 극대화해 임상적 의미가 있는 연구로 평가받았다.

 최선영 교수는“이번 연구가 한국인 심방세동 환자에게 새로운 치료 가이드라인으로서 적절한 비-비타민 K 길항제 처방용량과 치료지침을 제공해 출혈성 합병증과 뇌졸중 발병률을 줄일 수 있도록 더욱 연구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대한심장학회는 1957년에 창립된 대한의사협회 산하기관으로 순환기학의 향상과 발전을 위해 매년 국제학술대회를 개최하며 국내 최고의 학술단체로 평가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