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2-07 18:01 (화)
고려대 김종승 교수팀, 암줄기세포 표적 약물 전달 시스템 플랫폼 개발
고려대 김종승 교수팀, 암줄기세포 표적 약물 전달 시스템 플랫폼 개발
  • 하영 기자
  • 승인 2021.09.09 10: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미국화학회지 표지논문 게재
- 암줄기세포 매개로 한 재발 및 전이성 암치료 약물 개발 기대

 기존 항암요법으로 사멸이 어려우며 제거되지 않은 소량의 암줄기세포는 전이와 재발을 유발한다. 이러한 암줄기세포를 표적하여 재발과 전이성을 막기 위한 약물전달시스템 분자 치료제가 국내 연구진에 의해 개발되어 항암치료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했다.

▲김종승 교수

 고려대학교(총장 정진택) 이과대학 화학과 김종승 교수와 협성대학교 생명과학과 한지유 교수 공동연구팀은 “저산소성 암줄기세포 표적 전략을 도입하여 암치료의 난제인 재발과 전이를 막기 위한 저분자기반 약물전달시스템 플랫폼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향후 암줄기세포 표적 및 제거를 위한 활발한 연구가 될 것에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기존 항암제는 물질대사가 활발한 암세포사멸을 일으키지만, 암줄기세포는 휴면상태로 존재하다가 특정 환경에서 암세포로 분화되기 때문에 일반적인 항암치료로는 사멸이 어려우며 약물내성을 나타내기도 한다.

 김종승 교수팀은 암줄기세포가 저산소 환경에서 생존하는 것에 주목했다. 또한 선행연구에서 밝혀낸 탄산무수화효소9(Carbonic anhydrase IX)가 암세포 뿐 아니라 저산소의 암줄기세포에 더욱 과발현된 것을 주목하여, 이에 단단하게 결합할 수 있는 아세타졸아마이드 유도체를 분자시스템에 도입했다. 이를 통해 정상세포에는 독성을 주지 않고 나노몰(nM) 단위의 낮은 농도로 암줄기세포의 줄기세포성 및 암줄기세포 수를 효과적으로 감소시키는 것을 확인했다.

▲저산소의 암줄기세포 표적 약물전달시스템 (AzCDF) 및 암줄기세포 표적 이미징 시스템 (AzNap)의 구조 및 활성 모식도

 연구팀이 새롭게 개발한 저산소성 암줄기세포 표적 약물을 유방암 세포주 기반 이종이식 동물 모델에 투여한 결과 대조군과 대비하여 종양의 부피가 현저하게 줄어들었다. 암줄기세포능 및 전이 관련 유전자의 발현도 현저히 감소한 것을 확인했다. 이를 통해, 본 약물전달시스템 플랫폼 개발은 저산소 환경의 암줄기세포를 표적하여 암줄기 세포능 및 기능을 억제했다. 또한 저농도에서도 탁월한 항암 억제효과를 나타냈으며, 특별한 독성 및 부작용이 나타나지 않았다.

 김종승 고려대 교수는 “암줄기세포 표적 약물전달시스템 플랫폼을 통한 암줄기세포 이미징 및 사멸 전략을 통해 암줄기세포에 대한 연구가 더욱 활발해지길 기대하며, 암줄기세포를 매개로 한 재발 및 전이성 암치료 약물 전구체 개발에 초석을 다지는데 기여하길 바란다.”고 밝혔다.

▲김종승 교수팀의 연구결과를 표지논문으로 실은 ‘미국화학회지’(JACS)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연구재단이 지원하는 리더연구자지원사업과 학문후속세대양성사업의 지원으로 수행된 이번 연구 결과는 미국화학회지(Journal of the American Chemical Society, IF=15.419)에 9월 8일(현지시간 기준) 표지논문으로 게재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