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2-06 10:44 (월)
㈜더편한, 국립한밭대에 마스크 8만장 기부
㈜더편한, 국립한밭대에 마스크 8만장 기부
  • 이지원
  • 승인 2021.09.03 1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생 감염예방 위해 2020년 2만장에 이어 금번 8만장 추가 기부

국립 한밭대(총장 최병욱)는 2일 대학본부에서 위생용품 제조업체인 ㈜더편한(대표이사 권영원)으로부터 학생들의 코로나19 감염예방을 위한 마스크 8만장을 기부 받았다고 밝혔다. 

2일 국립 한밭대는 ㈜더편한으로부터 마스크를 기증받고 최병욱 총장(오른쪽)과 더편한 정국채 부사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밭대
2일 국립 한밭대는 ㈜더편한으로부터 마스크를 기증받고 최병욱 총장(오른쪽)과 더편한 정국채 부사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밭대

 

㈜더편한은 한밭대와의 LINC+ 연계 산학협력을 통해 상생의 노력을 이어가고 있으며, 작년에도 마스크 2만장을 기부하여 코로나19로 지친 학생들을 응원했다. 

권영원 대표를 대신해 참석한 정국채 부사장은 “코로나19 영향으로 학생들이 작년에 이어 올해도 비대면 수업 위주로 대학생활을 하고 있는데 우리 기업의 역량이 대학에 작은 도움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이철준 산학협력중점교수는 “기업과 대학의 산학협력이 기술개발, 연구, 인적교류 등을 넘어 상호발전에도 도움을 줄 수 있는 하나의 사례를 보여준 것”이라고 덧붙였다.

최병욱 총장은 “작년에 이어 올해도 이렇게 학생들의 안전을 생각해줘서 정말 감사하고, 우리 대학도 기업에 도움이 될 만한 일들을 찾아 지원하겠다”고 고마움을 표했다. 

한편 전달식에는 한밭대 최병욱 총장과 ㈜더편한 정국채 부사장, 최종인 산학협력부총장, 박정호 학생처장, 류방현 운영지원실장, 이철준 산학협력중점교수가 참석했으며,

한밭대는 이번에 받은 마스크 8만장을 각 학과와 도서관, 학생생활관, 체육관 등에 배부하여 학생들에게 쓰일 수 있도록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