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16 05:37 (금)
임서가 들려주는 강호 이야기
임서가 들려주는 강호 이야기
  • 교수신문
  • 승인 2021.04.02 17: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서 지음 | 한지연 옮김 | 산지니 | 244쪽

청나라 말기의 이름난 번역가이자 문학가인 임서가 직접 보고 들은 것에 대해 쓴 필기소설집이다. 필기는 격식에 얽매이지 않고 자유롭게 써 내려가는 일종의 수필형식으로, 작가들이 보고 들은 것과 감상을 기록한 것이다. 특히 청대 말기에는 고문으로 쓰여진 필기소설이 성행하였다. 임서가 경험하고 직접 들은 이야기 46편을 1인칭 화자를 통해 들려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