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2-03 17:55 (목)
한국산업기술대, 수류탄(水流攤) 프로젝트 성료
한국산업기술대, 수류탄(水流攤) 프로젝트 성료
  • 방완재
  • 승인 2020.11.19 20: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시흥천을 마지막으로 2년에 걸친 4대 인공하천 살리기 프로젝트 마무리
수류탄프로젝트를 마무리하며

□ 한국산업기술대학교(총장 박건수·이하 산기대) 사회봉사단이 지난 14일 40여명의 재학생들과 함께한 시흥천 환경정화 활동을 마지막으로 2년에 걸친 인공하천 살리기 프로젝트를 마무리했다.

□ 이번 프로젝트는 시화지구 개발 사업에 의해 주거지와 공업단지를 조성하며 빗물 배수 목적으로 조성한 인공하천이 각종 폐수로 제 기능을 상실해 지역 주민들의 주요 민원 대상이 되면서 기획됐다.

□ 14일에는 5시간에 걸쳐 약 3.3km의 시흥천 일대 환경정화 활동에 나섰으며 지역 주민들의 관심을 도모하기 위해 대형 현수막을 활용한‘우리하천 살리기’현수막 퍼포먼스와 환경개선 캠페인을 진행했다.

□ 프로젝트는 2018년 군자천을 시작으로 2019년 4월 옥구천, 11월 정왕천, 이번 시흥천까지 정왕동 일대의 4대 인공하천 환경 정비를 진행했다.

□ 산기대 오재곤 사회봉사단 부단장은 “이번 활동은 수류탄 프로젝트의 마지막이 아닌 또 다른 시작”이라며 “우리 지역사회의 문제를 우리 대학 학생들이 주축이 되어 해결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 산기대 김장원 학생리더 봉사단장은 “2년에 걸친 환경 정비 활동이 큰 의미가 있다고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지역과 함께하는 봉사를 펼쳐나가겠다”며 다짐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