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0-30 16:15 (금)
충남대 박종선 교수팀, 네이처 자매지 「Cell Death and Differentiation」게재
충남대 박종선 교수팀, 네이처 자매지 「Cell Death and Differentiation」게재
  • 이혜인
  • 승인 2020.06.23 11: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PHF20’이 ‘YY1’을 통해 근육분화를 억제시키는 작용원리 규명
새로운 방법의 근감소증 치료제 개발 기대

충남대학교(총장 이진숙) 의학전문대학원 약리학교실 박종선 교수 연구팀이 근육세포 분화를 조절하는 새로운 단백질인 PHF20을 발견하고 이 PHF20이 전사인자로서 하위 표적 단백질인 YY1을 조절해 근육 손상 및 근육감소증에 작용하는 것을 증명했다. 

이번 연구는 네이처의 자매지인 국제학술지「Cell Death and Differentiation」온라인판(6월 18일자)에 게재됐다.(논문명: Yin Yang 1 is required for PHD finger protein 20-mediated myogenic differentiation in vitro and in vivo) 

이번 연구의 주저자는 이현지 박사과정생이며, 충남대 박종선, 대전대 박지수 교수가 공동 교신저자다.

연구팀은 근육세포주(C2C12 cell)를 이용해 근육세포 분화 시 PHF20의 발현이 증가하다가 감소함을 발견했고, 이러한 현상은 근육분화 억제단백질인 YY1의 발현과 같이 조절되는 것을 세계 최초로 밝혀냈다.

연구팀은 PHF20 과발현 마우스에서 근육분화가 저해되고 지방침착이 관찰됐으며(그림1) Cardiotoxin을 이용한 근손상모델에서 PHF20 과발현 근육은 재생이 억제되는 것을 확인했다.

이번 연구는 박종선 교수 연구팀이 지난 2013년 인슐린 신호전달의 핵심 단백질인 PHF20을 처음 보고한 기존 연구(박지수 교수 주저자)의 후속 연구로서 근육에서 전사인자*로 작용하는 PHF20의 기능이 YY1단백질의 프로모터에 직접 결합함으로써 유도된다는 사실을 최초로 확인했다.(그림2)

이러한 PHF20/YY1 연구 결과는 최근 고령인구가 늘어남에 따라 증가하고 있는 근감소증을 치료할 수 있는 새로운 표적 치료 작용점을 제공함으로써 기존 근감소증 치료제와 다른 새로운 패러다임의 치료제 개발에 적용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박종선 교수는 “현재 PHF20와 YY1 프로모터를 이용해 근감소증을 조절할 수 있는 화합물 스크리닝을 진행하고 있으며 이미 특허 출원을 진행하고 근감소증 치료제 개발에 대해 연구 중이다”라고 말했다.

이번 연구는 충남대 자체연구비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한국연구재단)의 중견연구자지원사업(핵심연구)과 일반과학자지원사업(여성과학자)에 의해 진행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