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립박수 받은 뮤지컬 「시스터 액트(SISTER ACT)」, 2017년 마지막 티켓오픈
기립박수 받은 뮤지컬 「시스터 액트(SISTER ACT)」, 2017년 마지막 티켓오픈
  • 윤상민
  • 승인 2017.11.28 1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말을 책임질 최고의 작품” 관객들 호평 일색
뮤지컬 「시스터 액트(SISTER ACT)」 공연 스틸컷. 사진 제공 = EMK
뮤지컬 「시스터 액트(SISTER ACT)」 공연 스틸컷. 사진 제공 = EMK

 

지난 25일, 뮤지컬 「시스터 액트」가 객석을 가득 채운 관객들에게 뜨거운 기립박수를 받으며 블루스퀘어 인터파크홀에서 성황리에 개막했다. 특히 공연 직후 커튼콜에서는 관객들이 「시스터 액트」의 안무를 함께 따라해 흥겨운 분위기를 한껏 고조시켰다. 뮤지컬 「시스터 액트」는 개막 전부터 11월 한 달간 부동의 예매율 1위(인터파크 티켓 기준)을 기록해 연말을 맞아 온 가족과 연인이 함께 즐겁게 즐길 수 있는 유쾌한 뮤지컬 코미디로 주목 받았다.

뮤지컬 「시스터 액트」를 본 관객은 “연말에 보기 좋은 최고의 뮤지컬, 최근 봤던 것 중 가장 밝고 유쾌하다(cool7***)”, “들썩거리는 흥을 주체할 수 없다(o1470***)”, “가족과 같이 보기에 더 없이 좋은 뮤지컬(dkzndk***)”, “그간 쌓인 스트레스가 한방에 날아가는 기분(4bg***), “배우들 모두 노래를 너무 잘해서 깜놀, 할미넴 너무 웃기다(yhjeon****)”, “배우들의 넘치는 끼와 폭발적인 가창력, 게다가 자막센스까지! 2시간이 훌쩍 간다(priya***), “아쉬운 2017년을 최고의 2017년으로 만들어준 최고의 뮤지컬(rhkdcj***)” 등의 호평 가득한 후기를 남겼다.

한편, 국내 최초 내한공연인 뮤지컬 「시스터 액트」의 마지막 티켓오픈이 오늘(28일) 오전 11시부터 인터파크 티켓예매 사이트를 통해 오픈됐다. 가족, 친구, 연인과 연말연시를 맞아 행복한 추억을 만들 수 있는 뮤지컬로 관객들의 입소문을 타기 시작한 만큼 마지막 티켓 오픈 역시 경쟁이 치열할 것으로 예상된다. 「시스터 액트」의 마지막 티켓 오픈에서 예매 가능한 회차는 2018년 1월 2일(화)부터 1월 21일(일)까지다. 특히 2018년 1월 2일부터 7일까지 총 8회자 전석에 한해 VIP석과 R석 20%, S석과 A석 30% 할인가에 제공하는 ‘2018년 신년맞이 이벤트’를 진행 중이다. 

뮤지컬 ‘시스터 액트’는 전 세계 600만명 이상이 관람한 글로벌 흥행작으로 토니 어워즈, 드라마 데스크, 외부비평가상 시상식에서 최우수 뮤지컬상, 음악상 등 총 19개 부문에 노미네이트 되어 일찌감치 작품성을 인정받았다. 특히 영화 「시스터 액트」(1992) 흥행의 일등공신인 우피 골드버그(Whoopi Goldberg)가 프로듀서로 참여했으며 토니 어워즈 연출상 4회 수상, 35편 이상의 공연을 올린 브로드웨이의 베테랑 연출가 제리 작스(Jerry Zaks)가 연출을 맡았고 오스카 시상식에서 8회, 그래미와 토니 어워즈에서 12차례에 수상 경력을 가진 영화 음악의 거장 알란 멘켄(Alan Menken)이 주옥같은 넘버들을 작곡하는 등 브로드웨이의 천재들이 뮤지컬 「시스터 액트」에 대거 참여했다.

뮤지컬 「시스터 액트」는 2018년 1월 21일까지 블루스퀘어 인터파크홀(구 삼성전자홀)에서 공연한다. 티켓 가격은 VIP석 14만원, R석 12만원, S석 8만원, A석 6만원이다.


윤상민 학술문화부 기자 cinemonde@kyosu.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