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육대, ‘2017 대한민국 나눔국민대상’ 국무총리표창 수상
삼육대, ‘2017 대한민국 나눔국민대상’ 국무총리표창 수상
  • 교수신문
  • 승인 2017.10.19 1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규모 헌혈행사 ‘천사(1004) 프로젝트’ 등 나눔공로 인정받아

삼육대(총장 김성익)가 오늘 꾸준한 헌혈활동으로 이웃사랑을 실천해온 공로를 인정받아 ‘2017 대한민국 나눔국민대상’에서 국무총리표창을 받았다.

올해로 6번째를 맞는 대한민국 나눔국민대상은 보건복지부, KBS,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공동 주최하는 행사로 나눔에 대한 사회적 인정을 강화하고 나눔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마련됐다. 민관 합동 현지실사, 민간 추진위원회 서면심사 등 철저하고 객관적인 사전검증과 공적심사위원회 심사를 거쳐 수상자가 선정된다.

삼육대는 1993년부터 25년간 교직원과 학생이 헌혈에 참여(누적 1만5천272명)하고 있으며, ‘2016년부터 사랑나눔주간’을 지정하고, 대학 구성원 1천4명의 헌혈 참가를 목표로 하는 ‘천사(1004) 프로젝트’를 실시하는 등 정기적인 헌혈활동을 통해 이웃사랑 실천에 앞장서오고 있다.

또한 소외계층을 돕기 위한 적십자 인도주의 사업에 동참할 것을 약속하는 헌혈약정을 맺기도 했다.

‘천사 프로젝트’를 기획하고 주관한 김용선 삼육대 학생지원처장은 “헌혈은 건강과 생명을 위협받는 이들을 위해 대가 없이 자신의 혈액을 기증하는 사랑의 실천이자 고귀한 행동”이라며 “앞으로도 삼육대는 세상에서 가장 따뜻한 선물을 나누는 데 앞장설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