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7-05 09:13 (화)
[연세대] 우수 연구자 찾으려 대표업적 평가 강화
[연세대] 우수 연구자 찾으려 대표업적 평가 강화
  • 성태윤
  • 승인 2022.05.03 08: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세대 성태윤 교무처장
연세대 성태윤 교무처장
연세대 성태윤 교무처장

연세대는 현재 올해 2학기 전임교원 추가채용을 진행하고 있으며, 5월에는 2023년도 전임교원 채용을 진행할 예정이다. 현재 진행되고 있는 채용은 생명과학, 디지털헬스케어 등 9개 분야 10명이다.

연세대는 우수 교원 확보를 위해 대표업적 중심 평가를 강화하고 있다. 이 밖에도 정기채용 기간 외 단과 대학별 수시채용, 선도 연구자를 위한 상시채용과 특별채용을 운영하고 있다.

연세대는 ‘학과→대학→본부’ 세 단계의 절차를 통해 후보자를 평가하고 있다. 미래 첨단 연구분야를 선도하면서도 인문학적 소양을 갖춘 인재를 양성할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융복합 심화프로그램과 마이크로전공 신설 등 유연한 학생프로그램을 개발하기 위해, 학제간 공감, 소통, 협력을 갖춘 신임교원을 찾고 있다.

영어강의 평가와 영어 면접은 필요한 분야의 경우 실시하고 있다. 다만, 특정 분야를 제외하고는 기본적으로 임용 후 영어강의가 필수이기에 심사과정 전반에 걸쳐 영어 능력을 보여야 한다. 

총장과 이사장 면접은 진행하지 않으나 학과와 단과대학 또는 대학원에서 심층면접과 공개강의를 진행한다. 면접 때 주안점을 두고 보는 것은 연구 성과와 발전 가능성이다. 구체적인 연구계획과 목표, 연구역량 그리고 새로운 연구에 대한 열정을 확인한다. 이와 함께 공개강의로 이어진 단계에서는 학생들과의 소통능력, 교육자 자질과 연구의 수월성과 전달능력을 평가한다.

우수 교원 선발을 위해 본부에서는 연구정착금을 지급하고 있으며 연세대 의료원 이용 시 진료비 감면 혜택과 다양한 복지혜택을 주고 있다. 외국인 교원의 경우 이용 시 심사를 통해 항공료, 주거비, 이사 비용을 지원하고 있다. 무엇보다 우수 교원이 계속 성장할 수 있게 생애주기별로 기초업적평가, 연구 질적 평가, 저명도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우수한 교원을 지속해서 지원하고 있다.

연세대는 학과 수요에 따라 강사를 임용하며, 연구능력과 강의 전달력이 뛰어난 강사를 임용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