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5-23 17:31 (월)
김귀옥 한성대 교수, 제 8대 한국구술사학회 학회장 취임
김귀옥 한성대 교수, 제 8대 한국구술사학회 학회장 취임
  • 최승우
  • 승인 2022.01.20 09: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구술사 연구가 사회 곳곳에 정착하는 해가 될 것” 취임 소감 밝혀

한성대학교(총장 이창원)  김귀옥 교수(소양・핵심교양학부)가 제 8대 한국구술사학회 학회장으로 취임했다고 밝혔다.

임기는 2022년 1월부터 2023년 12월까지 2년 간 이다.

한국구술사학회는 지난 20여 년간 한국에서 발전되어온 구술사 연구를 토대로 보다 진척된 구술사 연구를 도모하기 위하여 2009년 창립되었으며, 역사학, 사회학, 여성학, 인류학, 민속학 등 다양한 인문사회과학 분야에서 구술사 연구가 발전하는데 기여하기 위해, 한국학술지인용색인(Korea Citation Index)에 등재된 학회지 「구술사연구」를 매년 2회 발간하고 있으며, 「구술사를 넘어 다시 구술사로」라는 주제로 국제학술대회를 개최하는 등의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김귀옥 교수

김귀옥 한성대 소양・핵심교양학부 교수(신임회장)는 "한국에서 구술사는 분단, 전쟁, 노동, 민주화운동등을 포함한 사회적 문제로부터 민중, 여성, 지역민, 사회적 약자, 정치적 소수자 등의 사람들의 목소리와 기억을 담아나가는 작업을 해왔다.”며 “4차 산업혁명시대는 문자보다 음성과 비문자를 강조하고 있으므로 구술사는 더욱 사회적 수요가 있고, 융복합적 연구방법으로서 활용될 것이다.”며 “2022년에는 구술사법 제정에 대해서도 고민하면서 구술사 연구가 학계를 넘어 사회 곳곳으로 제대로 정착하는 해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취임 소감을 밝혔다.

김 교수는 현재 한성대 학술정보관 관장을 역임하고 있으며, 임기 중 △‘도서관 혁신 우수사례’ 문화체육부 장관상 △한국교육학술정보원 원장상을 수상하는 등 한성대 학술정보관의 위상을 높이는데 힘쓰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