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8-03 16:50 (화)
동서대 아시아미래디자인연구소 학술대회 성대히 마무리
동서대 아시아미래디자인연구소 학술대회 성대히 마무리
  • 이승주
  • 승인 2021.06.11 1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회혁신을 위한 지속가능한 디자인 주제

동서대학교(총장 장제국) 아시아미래디자인연구소(부설)와 대학원 디자인학과는 2021년 6월 7일(월)부터 11일(금)까지 5일간 ‘사회혁신을 위한 지속가능한 디자인’이라는 주제로 학술대회를 개최하여 성대히 마무리했다. 

동서대 아시아미래디자인연구소 학술대회 홍보 포스터

셋째 날, '사회혁신을 위한 디자인' 분야의 세계적 석학이자 DESIS(Design for Social Innovation and Sustainability) Network 설립자인 에치오 만치니(Ezio Manzini) 밀라노공과대학 명예교수를 기조연설자로 초빙하였다. <사회혁신과 디자인, 교훈과 전망>이라는 주제의 기조강연과 함께 동서대의 DSU-DESIS Lab(안병진, 이명희 교수 발표)과 중국 통지대의 Tongji DESIS Lab(니민칭 교수 발표)에서 지역주민과 산학관이 함께 활동한 프로젝트의 결과물을 “DESIS Lab Forum 2021”에서 발표하였다.

이어서 DESIS Lab을 구축하여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는 아시아 6개국의 8개 대학교가 함께 모여 “ASIA DESIS Lab Network” 패널토론회를 진행하고, 아시아의 밝은 미래를 위한 다양한 디자인 활동 노력과 미래 전망에 대해 토론하였다. 
또한, 대학원의 ‘소셜이노베이션디자인’ 교과목(이용기 교수)을 집중 조명하여 수업에서 진행된 연구결과를 발표하였다. 기타 대학원생들로 구성된 SIG연구회 발표와 석박사 연구생들의 연구결과에 대한 오픈크리틱 세션, 그리고 디자인교육에 관한 학술세미나로 한 주간이 채워졌다.

장주영 아시아미래디자인연구소 소장은 “매 학기말 아미연과 대학원 주관으로 디자인페스티벌 형식으로 학술행사를 이어온 지도 올해로 6년째”라며, “이번 학술대회를 통해서 학생들이 ‘사회혁신과 지속가능성’의 관점에서 디자인의 책무와 기회를 탐색해보는 시간이 될 수 있었다. 특히 비슷한 뜻을 가지고 활동 중인 아시아의 대학들이 함께 모여 아시아 지역의 미래와 디자인의 역할을 모색해본다는 점에서 의미 있는 행사가 되었다.”고 의견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