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5-10 17:40 (월)
서울과기대-세메스, 앰코코리아, 만도와 차세대반도체분야 교육 및 산학협력 업무협약 체결
서울과기대-세메스, 앰코코리아, 만도와 차세대반도체분야 교육 및 산학협력 업무협약 체결
  • 이승주
  • 승인 2021.04.22 17: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첨단 반도체 분야 인재 양성 위해 ‘지능형반도체공학과’ 신설
- 정보통신기술 및 지능형반도체 분야 미래인재 양성

 서울과학기술대학교(총장 이동훈, 이하 서울과기대)가 4월 1일(목) 주식회사 세메스(대표 강창진), 주식회사 앰코테크놀로지코리아(대표 박영국, 지종립)와, 지난 3월 23일(화) 주식회사 만도(대표 정몽원, 김광헌, 조성현)와 미래인력양성을 위한 전문교육 및 산학협력에 관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서울과기대 상상관 건물 전경
▲서울과기대 상상관 건물 전경

 서울과기대는 ‘지능형반도체공학과’를 창의융합대학에 신설하고, 이론과 실무의 종합적인 학생 성장형 교육을 수행하는 학과로 성장시킬 계획이다.

 지능형반도체공학과는 전 세계적 핵심기술로 지능형 반도체 기술요구 및 관련 산업 분야의 수요증가에 따라 2022년 3월 신설되는 학과다.
 기존 설계 위주의 반도체공학과 운영에서 탈피한 현장 밀착형 교육을 통해 서울과기대의 3대 특화 분야 중 하나인 정보통신기술(ICT) 분야의 핵심 인재를 양성할 예정이다.
 학생들은 4차산업시대의 지능형 서비스(인공지능, 자율주행자동차, 로봇, 사물인터넷 등) 구현을 위한 지능형반도체 분야의 미래인재로서 활약하게 된다.

 서울과기대는 세 업체와의 협약을 통해 첨단 반도체 분야 전공 학생들의 기술역량을 강화하는 한편, 융합적 사고력 배양을 통한 학생 성장형 교육을 실시할 계획이다.

 한편, 서울과기대 창의융합대학(학장 최병욱)은 첨단분야를 중심으로 변화하는 산업구조 재편에 대응하고 신기술 혁신 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신설됐다. 
 정부의 미래인재양성정책에 따라 2021년 신설한 인공지능응용학과와 2022년 신설 예정인 지능형반도체공학과, 미래에너지융합학과 등으로 이루어진 첨단학문 분야 중심의 단과대학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