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5-07 16:51 (금)
서울과기대 창업지원단,‘예비창업패키지’특화분야 주관기관으로 선정
서울과기대 창업지원단,‘예비창업패키지’특화분야 주관기관으로 선정
  • 방완재
  • 승인 2021.03.21 08: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4차 산업을 선도하는 스마트 그린경제 혁신 성장기업 배출 기대
(좌측부터)김선민 연구기획부총장, 이동훈 총장, 김종선 창업지원단장, 오승록 노원구청장이 서울과기대 올인원창업지원시설인 ‘창업멀티플렉스’ 내부를 둘러보고 있다.
(좌측부터)김선민 연구기획부총장, 이동훈 총장, 김종선 창업지원단장, 오승록 노원구청장이 서울과기대 올인원창업지원시설인 ‘창업멀티플렉스’ 내부를 둘러보고 있다.

서울과학기술대학교(총장 이동훈, 이하 서울과기대)가 「예비창업패키지」지원사업에서 ‘특화분야’ 주관기관으로 선정되었다.

「예비창업패키지」 사업은 기술혁신 창업 아이템을 보유한 예비창업자의 원활한 창업 사업화를 위해 사업화 자금지원뿐만 아니라 멘토링, 창업 교육지원, 판로연계, 글로벌 진출 등 실질적인 창업지원을 제공하는 중소벤처기업부 지원사업이다. 
  ◦ 이 사업은 청년·중장년 예비창업자에게 1인당 최대 1억 원까지 지원한다. 

서울과기대는 이번 선정을 통해 2021년부터 2년간 지원을 받게되며, 지역과 기관간 상생을 통한 과학기술인양성과 동북권 창업지원 인프라 기반 마련에 주력하게 된다.
  ◦ 대학과 지역의 핵심역량을 활용한 그린경제 혁신성장의 요람 구축을 통해 아이디어 발굴부터 시제품 제작 및 사업화까지 원스톱 창업지원체계에 있어 선도적인 역할을 계속할 예정이다.

창업지원단 김종선 단장은 “예비창업패키지 특화분야 주관기관으로 선정된 것은 서울과기대가 지난 몇 년 간 구축해 온 창업인프라를 체계화, 고도화하여 원스톱창업패키지가 이루어지는 대학 내 시스템을 구축한 결과다”라며, “그 동안 쌓아온 창업지원 역량을 활용하여 스마트 그린경제 분야 K-유니콘 배출 전략으로 예비창업패키지의 목표 달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힘찬 포부를 밝혔다.

서울과기대는 서울 유일의 국립 종합대학으로서 그린경제 분야 산업육성 및 창업생태계 조성을 위해 서울 동북권 및 경기 북부지역 특화분야를 활용한 창업거점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