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5-11 08:56 (화)
2020년 '올해의 10대 과학기술 뉴스'... '코로나19', '3세대 10나노급 D램'
2020년 '올해의 10대 과학기술 뉴스'... '코로나19', '3세대 10나노급 D램'
  • 김재호
  • 승인 2020.12.29 14: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총, 온라인 국민 투표 1만 5,332명 역대 최다 참여

팬데믹 확산과 K-진단 등 코로나19 이슈에 압도적 관심 쏟아져
사회 과제 해결 뛰어든 과학기술 향한 기대와 역할 재조명된 한 해

2020년 10대 과학기술 뉴스에 ‘과학기술 이슈’ 4건과 ‘연구개발 성과’ 6건이 선정됐다. '코로나19'와 '3세대 10나노급 D램' 등이 꼽혔다. 

한국과학기술단체총연합회(회장 이우일, 이하 과총)가 2020년 ‘올해의 10대 과학기술 뉴스’(이하 10대 과학기술 뉴스)를 발표했다. 과총은 세 차례의 선정위원회(위원장 한민구 한국과학기술한림원 원장 외 24명) 심의와 과학기술계와 일반국민 총 15,332명이 참여한 온라인·모바일 투표 결과를 반영하는 등 최종 심의를 거쳐 10대 과학기술 뉴스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과총은 과학기술에 대한 국민의 관심을 높이고자 한 해의 주요 연구개발 성과와 사회적으로 주목 받은 과학기술 이슈로 구성된 10대 과학기술 뉴스를 2005년부터 매년 선정·발표하고 있다. 선정 과정에는 과학기술계 전문가 의견과 국민 관심도를 고루 반영하기 위해 전문가로 구성된 선정위원회 심의와 온라인·모바일 투표를 병행하고 있다. 

특히 올해 국민 투표에는 역대 10대 과학기술 뉴스 선정 사상 가장 많은 인원*이 참여해 과학기술에 대한 높아진 관심을 드러냈다. 또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관련 뉴스가 74.5%의 압도적인 득표율을 기록하며 전 세계를 뒤흔든 코로나19가 국내 과학기술계에도 큰 영향을 미쳤음을 보여줬다. * 온라인‧모바일 투표 참여 : 2018년 7,831명 → 2019년 9,119명 → 2020년 15,332명

‘과학기술 이슈’ 부문 뉴스로는 ▲코로나19 세계적 대유행 속 발 빠른 K-진단키트 ▲‘디지털·친환경’ 뉴 패러다임이 이끈다 ▲월성 1호기 영구 정지 결정 논란 ▲2050 탄소 중립 선언 등 4건이 선정됐다. 

‘연구개발 성과’ 부문 뉴스로는 ▲세계 최소 셀 사이즈 극복한 3세대 10나노급 D램 개발 ▲수소전기 대형트럭 세계 최초 양산 ▲한국 KSTAR 1억℃ 20초 유지, 세계 신기록 달성 ▲세계 최초 코로나19 유전자 지도 완성 ▲파킨슨병, 치매 뇌질환 관여하는 미토콘드리아 기전 규명 ▲스텔스 기능에 전자파까지 차단 가능한 물질 개발 등 6건이 선정됐다.

과총은 “올해로 16년을 맞은 ‘10대 과학기술 뉴스’ 선정에 그 어느 때보다 국민투표 참여가 높았다. 후보에 오른 뉴스들을 살펴보면 압도적인 관심을 받은 코로나19 이슈를 비롯해 수소경제, 탄소중립, 기상이변 등 우리 사회의 굵직한 어젠다가 과학기술 뉴스로 주목받았다. 이는 팬데믹 위기 속 과학기술이 재조명되며,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이끌 국가 핵심 동력으로서의 기대를 드러낸 부분이라고 평가된다. 유난히 힘들었던 2020년, 10대 과학기술 뉴스를 통해 한 해의 과학기술계를 돌아봄과 동시에 연구개발 현장을 격려하고 국민에게 희망을 전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김재호 기자 kimyital@kyosu.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