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9-24 17:29 (금)
우석대학교, 학위수여식 및 입학식 취소
우석대학교, 학위수여식 및 입학식 취소
  • 교수신문
  • 승인 2020.02.04 14: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국인 유학생 667명 전수 조사 실시…이상증세 없어

우석대학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해 2019학년도 전기 학위수여식과 2020학년도 입학식 등의 행사를 취소하기로 결정했다.

 

우석대학교는 지난 3일 긴급 교무회의를 열고 전국적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자가 발생함에 따라 오는 21일 열릴 예정인 진천캠퍼스 학위수여식과 24일 전주캠퍼스 학위수여식을 취소하기로 했다.

 

또한, 27일 전주캠퍼스 입학식과 28일 진천캠퍼스 입학식도 전면 취소하기로 했으며, 신입생 혼란을 최소화하기 위해 OT는 학과별로 진행하기로 했다.

 

서지은 총장 직무대행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확진자가 늘어나는 등 국내에서도 사태가 심각해짐에 따라 이 같은 결정을 내리게 되었다라며 대학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한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한 대응에 나설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더불어 우석대학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유입 차단을 위해 지난달 30일 완주군과 완주군보건소, 완주경찰서와 학관협의체를 구성하고 공동 대응에 나서고 있다.

 

현재 우석대학교에는 중국인 유학생 667(학부 115, 대학원 475, 어학연수 77)이 재학 중이며, 이 가운데 후베이성 지역에서 온 유학생은 없는 것으로 조사됐다.

 

특히, 우석대학교는 중국인 유학생들과 연락을 취해 이동 및 건강 상태 등을 주기적으로 확인하고 있으며, 완주군보건소와 연계하여 입국한 중국인 유학생을 대상으로 전수 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이 가운데 이상증세를 보이는 학생은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한편, 우석대학교는 개강을 앞두고 완주군보건소의 협조를 받아 생활관에 열화상 감시카메라를 설치하고 각 호관에 손 소독제, 마스크 등을 비치할 예정이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추이에 따라 학사일정을 조정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