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0-07 19:28 (금)
[인제대] 5개 백병원 보유한 ‘의·생명’ 특성화…수시에서 91.9% 선발 
[인제대] 5개 백병원 보유한 ‘의·생명’ 특성화…수시에서 91.9% 선발 
  • 배지우
  • 승인 2022.08.26 16: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3학년도 수시 모집_ 인제대

인제대(총장 전민현)는 올해 개교 43주년을 맞았다. 우리나라 최초의 민립공익법인인 재단법인 백병원에 뿌리를 둔 인제대는 ‘仁術濟世(인술제세)’, ‘인덕제세(仁德濟世)’의 건학이념을 바탕으로 한다. 

2021년 교육부의 3주기 대학기본역량진단에서 ‘일반재정지원대학’으로 선정돼 120억 원 규모의 대학혁신지원사업비가 투입된다. 인제대의 중장기발전계획과 연계한 대학 특성화와 교육과정 관리체계 구축, 비교과 과정 육성의 혁신동력을 얻게 됐다. 

전국 5개 백병원 보유한 재단의 교육지원 강점

전국 5개 백병원을 보유한 재단의 전폭적인 교육지원도 계속된다. 인제대는 최근 5년간 재단법인으로부터 전국 최상위 규모인 약 1천억 원의 법인 전입금을 지원받았다. 그 결과 지난해 부산·경남지역 사립대 중 ‘학생 1인당 교육비 투자 1위’를 기록했고, 학생 1인당 장학금은 연평균 343만 원에 달한다. 

5개 백병원의 진료비 감면 혜택도 놓칠 수 없다. 진료비 감면은 5개 백병원 모두 적용 가능하며, 인제대 재학생과 휴학생은 물론 가족까지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인제대는 소프트웨어중심대학으로 선정돼 모든 전공에 인공지능 기반의 교육을 할 수 있는 교육체계로 혁신한다. 사진=인제대

반려동물보건학과·웹툰영상학과 등 8개 학과 신설

인제대는 2023년부터 8개 학과를 신설했다. 반려동물보건학과, 웹툰영상학과, 재난방재학과, 문화콘텐츠학과, AI빅데이터학부, 경찰·행정학과, 법학과, 자유전공학부 등이다. 교수진과 교육과정을 새롭게 설계하는 한편, 취업과 연계된 자격증 비교과과정도 함께 접목해 운영한다. 

인제대는 의·생명학문 대학으로 그 위상이 높다. 전국 5개 부속 백병원을 운영하며 의과대학, 약학대학, 보건의료융합대학, BNIT융합대학을 비롯한 의·생명관련 학과를 갖췄다. 특히 의예과, 약학과, 간호학과, 물리치료학과, 임상병리학과, 작업치료학과 등 의료 관련 학과의 국가시험 합격률은 전국 최상위 수준이다. 

경남에서 유일하게 소프트웨어중심대학으로 선정

이 대학은 경남에서 유일하게 소프트웨어중심대학 사업에 선정됐다. 앞으로 6년간 총 80억 원을 투자해 모든 전공에 인공지능 기반의 교육을 할 수 있도록 대학교육 체계를 혁신한다. 제조 분야의 스마트화, 지능화, 고도화를 이루는 AI융합형 및 신기술 수요에 부합한 인력 양성에 나선다. 

산학협력 역량도 한층 더 강화한다. 인제대는 지난 5년간 링크 플러스 사업을 수행하며 ‘인제특화 브랜드를 통한 지속 가능 산업 선도대학’이라는 비전으로 산학협력형 대학체제를 완성하고 지역 기업혁신에도 앞장서고 있다. 

올해도 교육부의 링크3.0 사업에 최종 선정돼 2027년까지 매년 40억 원씩 총 240여억 원을 지원받는다. 산학연 혁신 생태계 구축과 산학연협력 성장 모형의 확산으로 미래인재를 양성할 계획이다. 

이론 중심교육 탈피…‘경험·협력·탐구학습’ 교육과정 도입

인제대는 학생들의 성공적인 사회진출을 돕고 있다. 다양한 진로 탐색·취업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해 취업률 60.1%, 유지 취업률 80.8% 등 우수한 취업 성과를 달성했다. 대학일자리플러스센터 사업, 진로탐색학점제 운영, IPP형 일학습병행사업 등 취업 관련 사업을 운영해 학생들의 진로·취업에 다양한 경험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자체적으로 고시원을 운영해 공무원, 변호사, 변리사를 배출하고 있으며, 지역인재추천제인 7급 공무원 시험에 경남 전체 110명 중 인제대 합격자가 48명으로 최다 배출했다. 

인제대는 이론 중심의 전통적인 교육에서 탈피해 학생이 능동적으로 수업에 참여하는 경험, 협력, 탐구학습 기반의 IU-EXCEL(EXperience, Collaboration, & Enquiry-based Learning) 교육과정을 도입해 운영하고 있다. 학생들이 전공에 대한 만족도가 상승하고 있어 점차 그 적용 범위를 확대할 계획이다. 

인제대는 전형별로 1개의 모집단위에 복수지원이 가능하다. 복수지원을 잘 활용하는 게 합격률을 높이는 방안 중 하나다. 사진=인제대

수시, 전체 모집인원의 91.9% 1천573명 선발
전형별로 1개 모집단위에 복수지원 가능

인제대 2023학년도 수시모집은 학생부교과 전형, 자기추천자 전형을 포함해 총 13개 전형으로 전체 모집인원의 91.9%인 1천573명을 선발한다.

전형별로 1개의 모집단위에 복수지원이 가능하다. 같은 모집단위라도 전형유형별로 지원자의 학업 수준이 다르므로 복수지원을 잘 활용하는 것도 합격률을 높이는 방안 중 하나이다.

인제대 수시모집은 학생부교과 성적을 100% 반영하는 학생부교과 전형과 학생부교과 성적 60%와 면접 성적 40%를 반영하는 자기추천자 전형으로 대부분의 모집인원을 선발한다.

면접 중심 전형인 자기추천자 전형은 상대적으로 부족한 교과 성적을 면접 점수를 통해 극복해 합격가능성을 높일 수 있다. 

의예, 약학, 간호, 지역인재 전형의 경우 1단계에서 학생부교과 100%로 5배수 선발하고, 2단계에서는 1단계 성적 80%+면접 20%의 방법으로 선발한다.

지역인재 전형은 부산, 울산, 경남지역 고등학교에서 고교 입학에서 졸업까지 전 교육과정을 이수하고 졸업한 자 혹은 졸업예정자에 한해 지원가능하다.  

학교생활기록부는 1학년 1학기부터 3학년 1학기까지 성적을 반영하며 의예과, 약학과를 제외한 전체 학과는 영어 교과 2과목, 국어 또는 수학 교과 3과목, 자율 교과 4과목(진로선택과목 1과목 포함)을 반영한다. 의예과와 약학과는 지원자격에 과학교과 이수단위 20단위 이상 이수한 자만 지원 가능하다.(지역인재 전형 제외) 의예과는 국어, 수학의 모든 교과목과 과학교과 2과목을 이수단위를 고려해 반영하고 약학과는 국어, 수학, 영어의 모든 교과목과 과학교과 2과목을 이수단위를 고려해 반영한다. 

의예·약학·간호학과 제외한 전체 모집단위 ‘수능최저’ 미적용

의예과, 약학과, 간호학과를 제외한 전체 모집단위에서 수능 최저학력제한은 적용하지 않으며, 의예과는 국어, 영어, 수학(미적분 또는 기하 중 택1), 과학탐구(택1) 4개 영역 각 2등급 이내를 충족해야 하며(농어촌학생 전형 제외), 약학과는 국어, 영어, 수학(미적분 또는 기하 중 택1), 과학탐구(택1) 4개 영역 합이 9등급 이내를 충족해야 한다.(농어촌학생 전형, 기초생활수급권자 전형 제외) 간호학과는 국어, 영어, 수학, 탐구(사회·과학 중 1과목) 중 2개 영역 합이 7등급 이내를 충족해야 한다.(농어촌학생 전형, 기초생활수급권자 전형 제외)

원서접수는 9월 13일(화)부터 17일(토)까지 인터넷 접수만 가능하다. 학생부교과, 자기추천자 전형은 2022년 11월 18일(금)에 합격자 발표가 있고, 의예과, 약학과, 간호학과의 경우 2022년 12월 14일에 합격자 발표가 있다.

배지우 기자 editor@kyosu.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