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6-27 09:11 (월)
“학교 앞 골목상권 살리자” 가톨릭대-역곡 대학로 상인회, 2년 연속 맞손
“학교 앞 골목상권 살리자” 가톨릭대-역곡 대학로 상인회, 2년 연속 맞손
  • 방완재
  • 승인 2022.05.17 15: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가톨릭대, 작년 이어 올해도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 ‘골목상권 공동체 활성화 지원 사업’ 선정
- 작년 성과 기반으로 △대학로 브랜딩 고도화 △대학로 리모델링 △디지털 마케팅 지원 예정
가톨릭대 재학생이 역곡 대학로 활성화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제작한
상점별 현판(왼쪽)과 대학로 네이밍 공모전 수상작(오른쪽)

가톨릭대 학생들이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상권의 활기를 되찾기 위한 지원군으로 발 벗고 나선다. 작년에 이어 2년 연속 가톨릭대가 경기도청 산하 공공기관인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의 ‘골목상권 공동체 활성화 지원 사업’에 선정됐다. 이에 힘입어 가톨릭대와 역곡 대학로 상인회는 올해도 학교 앞 골목상권 부활을 위해 함께 총력을 기울이기로 했다.

  작년에는 가톨릭대 소속 학생 900여 명과 상인회 30여 명이 협업해 20건의 대학로 활성화 프로젝트를 진행했다. △사회혁신융복합전공 △학부대학 △공간디자인·소비자학과 △미디어기술콘텐츠학과 등 다양한 전공별 교과와 연계해 △대학로 인식·현황 조사 △대학로 네이밍 공모전 △상점별 현판·굿즈·가구 제작 △대학로 소개 브로슈어 제작 등 다양한 활동을 펼쳤다.

  지난 해 터득한 노하우를 바탕으로 올해는 가톨릭대 앞 역곡 대학로만의 정체성을 살릴 수 있는 ‘대학로 브랜딩 고도화’에 집중할 계획이다. 또한, 찾고 싶은 대학로를 만들기 위해 상인회와 협업해 상점별 ‘실내 리모델링 공모전과 리모델링 실행’과 더불어 상점별 홍보 책자·영상 제작 등의 ‘디지털 마케팅’ 역시 진행할 예정이다.

  역곡 대학로 상인회 양흥석 회장(카페 오르고 사장)은 “대학로의 주요 고객인 가톨릭대 학생들의 시각에서 골목상권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아이디어를 내고 직접 실행해주신 덕분에 큰 도움이 됐다”며 “올해도 학생들과의 활발한 협업으로 역곡 대학로가 학생들의 즐거운 대학 라이프의 중심이 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번 프로젝트를 총괄하는 가톨릭대 사회혁신융복합전공 김승균 교수는 “작년에 가톨릭대 학생들과 역곡 대학로 상인회가 협업해 진행한 프로젝트가 훌륭한 ‘지역상권-대학 협력 모델’로 평가 받아, 경기도 ‘골목상권 공동체 활성화 지원 사업’에 2년 연속 선정될 수 있었다”며 “올해도 대학과 상인회의 시너지로 골목상권이 다시 활기를 되찾고 경기 회복에도 보탬이 될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의 ‘골목상권 공동체 활성화 지원 사업’에 2년 연속 선정된  가톨릭대와 역곡동 상인회가 대학 앞 골목상권 활성화를 위해 올해도 협업하기로 했다.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의 ‘골목상권 공동체 활성화 지원 사업’에 2년 연속 선정된 가톨릭대와 역곡동 상인회가 대학 앞 골목상권 활성화를 위해 올해도 협업하기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