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8-14 21:38 (일)
[한양대] 융합연구, 학생 가치 창출하는 연구자 찾는다
[한양대] 융합연구, 학생 가치 창출하는 연구자 찾는다
  • 조성문
  • 승인 2022.05.10 09: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양대 조성문 교무처장
한양대 조성문 교무처장
한양대 조성문 교무처장

한양대는 우수한 연구자나 교수자를 정원과 무관하게 수시로 채용하고 있다. 에너지·생명과학 분야의 융합연구를 활성화할 연구자와 빅데이터·인공지능 등 첨단 소프트웨어 분야의 고도화에 특화된 연구자를 우선 임용할 예정이다. 그러나 어느 분야든 우수한 연구력과 학생 중심의 교육마인드를 갖춘 인재라면 상시 채용할 계획이다. 한양대는 컴퓨터소프트웨어 분야 교수를 뽑고 싶었으나, 기업체나 기관에서 해당 분야에 대한 대우가 현저하게 좋아 채용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정년트랙 교수의 강의 부담 감소와 연구 활성화를 위해 우수 강의역량을 갖춘 교육 전담교수도 임용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해외 공동연구 등 연구의 질적 향상을 위해 외국인 연구 전담교수도 적극 임용한다. 중장기적인 연구 활성화와 질적 향상을 위해 HCR(Highly Cited Researchers) 등 국내·외 석학들을 영입할 수 있는 제도적 장치도 만들고자 한다. 

한양대는 우수한 연구실적을 보여한 연구자를 찾기 위해 투 트랙 채용방식을 활용하고 있다. 학과의 탐색과 발굴·추적을 통한 특별채용을 진행하는 한편, 공개채용을 통해 잠재력과 발전가능성을 갖고 있는 신진 연구자도 임용할 계획이다. 또한, 상시채용 풀(pool)을 활용해서도 우수한 연구자를 계속 찾고 있다.

한양대는 연구 분야에서는 해외 공동연구와 학문 간 융합연구를 통한 우수한 실적을 보여줄 수 있는 인재를 찾고 있다. 또한, 교육 분야에서는 IC-PBL(Industry-Coupled Problem/Project-Based Learning) 등 실용적이며 학생 친화적인 교육법을 활용해서 학생들의 가치를 창출할 수 있는 인재를 채용하고자 한다.

학과심사 때는 영어 강의를 포함한 강의심사를 실시하고 있다. 교원인사위원회의 최종면접단계에서는 연구와 교육 계획에 대한 영어 프레젠테이션을 실시하고 있다. 정량적인 평가보다는 종합적인 평가에서 정성적으로 반영하고 있다.

교원인사위원회는 최종심의에서 총장 면접을 진행한다. 해외 공동연구와 학문 간 융합연구를 통한 우수 실적을 보여주거나, 학생 친화적 교육법을 활용해 학생들의 가치를 창출할 수 있는 인재인지를 중심적으로 확인한다.

한양대는 신임교수에게 정착연구비를 지원하고 있다. 신임교수 연구년(임용 3년 후), 재임용 기간의 연장(3→5년), ‘Joint Appointment’ 겸직 등 신임교수의 조기 정착과 안정적 연구력 증진을 도모하기 위한 다양한 인사제도와 연구(연구비, 연구장비) 지원체계를 구축해 쾌적한 연구환경을 제공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