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8-16 14:54 (화)
영진전문대 만화애니메이션과 실무능력 키울, 산학프로젝트 활기
영진전문대 만화애니메이션과 실무능력 키울, 산학프로젝트 활기
  • 방완재
  • 승인 2022.05.02 09: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웹툰, 애니메이션 분야 꽃을 피워 볼래요!”
영진전문대학교 만화애니메이션 학생들이 실습 수업에 참여한 모습
영진전문대학교 만화애니메이션 학생들이 실습 수업에 참여한 모습

웹툰, 애니메이션, 게임 등 K-컬쳐를 이끌 콘텐츠 전문 인재를 양성한다는 야심찬 목표로 올해 출범한 영진전문대학교 만화애니메이션과가 봄과 함께 실무 능력 교육에 활기를 띄고 있다.

만화애니메이션과는 이달부터 전문가 멘토링을 비롯해 지자체·지역 기업 등과 연계한 다양한 산학연계 프로젝트 교육을 시작한다고 2일 밝혔다.

이 학과는 대구시 웹툰 스마트콘텐츠 인재양성 사업단과 협약으로 ‘투윈스(Two-wins) 멘토링 프로그램’에 선정된 웹툰 분야에 3개 팀(권해린·김석준, 김린지·류민우, 김주영·박유민), 애니메이션 분야에 1개 팀(구아영·배나현)이 선정됐다. 이들 팀은 이달부터 3개월간 레진코믹스PD, 다음 웹툰 작가 등 산업체 전문가로부터 웹툰, 애니메이션 분야 창작 능력을 향상시킬 멘토링에 참여한다.

지역 지자체와 기업 홍보를 위한 디지털콘텐츠 제작에도 이 학과 재학생들이 참여한다. 군위군과는 스마트크리에이터 산학연계 프로젝트로 군(郡) 홍보용 영상, 웹툰, 애니메이션, 메타버스 제작하며, 대구형 배달앱 ‘대구로’ 홍보 웹툰 제작 및 애니메이션 제작에도 나선다.

특히 ‘대구로’ 홍보 콘텐츠 제작은 프로젝트 베이스 러닝(PBL, Project Based Learning)으로 진행해 창작자로서 갖춰야할 창의력, 소통능력, 비판적사고, 협동성 등을 크게 향상시킬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프로젝트 참여 학생들은 장학금, 활동비 등을 지원받게 돼 학비 걱정 없이 창작에만 몰두 할 수 있게 됐다. ‘투윈스(Two-wins) 멘토링 프로그램’은 팀당 활동비로 300만 원 등 총 1,200만 원을 활동비로, 군위군 홍보 콘텐츠 제작팀도 600만 원의 제작지원비를 받는다.

‘투윈스(Two-wins) 멘토링 프로그램’에 뽑힌 류민우(1년) 학생은 “멘토인 프로작가님으로부터 직접 배울 수 있는 기회를 갖게 된다니 벌써부터 설렌다. 멘토링서 웹툰 실력을 한 단계 발전시켜 제작 중단한 저의 작품을 리메이크해 완성하고, 웹툰 작가의 꿈에 한 걸음 더 다가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만화애니메이션과는 기초부터 전문분야에 이르는 교육 내실화에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

한국만화가협회 대구지부와 협약으로 카카오 페이지, 네이버, 리디북스 등에 연재 중인 국내 최고의 웹툰 전문가들이 전공 교육에 참여하고 있다. 이와 함께 캐릭터·메타버스·게임개발·컨셉·원화 관련 실무진도 강의에 나서면서 기초부터 고급과정까지 탄탄한 수업을 진행하고 있다.

전공 수업에 더해 학생들은 방과 후 영진자율향상프로그램(YAP)에도 자율적으로 참여해 전공 심화를 다지며 예비 프로 작가로서의 역량을 키우고 있다.

김광호 학과장은 “실기력이 우수한 인재를 선발, 양성하기 위해 2023학년도부터 학제를 3년제로 변경하고, 또 졸업생들을 위한 전공심화과정도 개설,  4년제 학사학위를 취득할 길을 열도록 교육과정을 확대 운영할 계획”이라면서 “만화 애니메이션 분야 산학협력을 기반으로 현장 맞춤형 주문식교육을 실현하고, 이렇게 성장한 우수 인재들이 지역과 수도권 우수 웹툰, 애니메이션 스튜디오로 취업, 유명 웹툰 플랫폼 연재작가 배출, 공모전을 통한 K-콘텐츠 스타 배출 등 대한민국 대표 문화콘텐츠 학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모든 구성원이 최선의 노력을 다 해 나가겠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