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9-30 11:42 (금)
울산대, 현대중공업과 기업체 인턴십 운영
울산대, 현대중공업과 기업체 인턴십 운영
  • 최승우
  • 승인 2022.03.09 10: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자체-대학 협력기반 지역혁신사업에 따라 학생 25명 인턴십 참여

울산대학교(총장 오연천)는 2일 ‘지자체-대학 협력기반 지역혁신사업’에 따라 미래모빌리티 분야에서 지역 혁신인재 양성을 위해 ㈜현대중공업과 공동으로 진행한 ‘학내 기업체 인턴십’을 종료했다고 밝혔다.
  인턴십 기간은 지난 1월 3일부터 2월 22일까지로, 이번 인턴십에는 울산과 경남이 설립한 USG공유대학의 미래모빌리티 전공 및 미래모빌리티 분야에 참여하는 울산대 학부의 재학생 25명이 참여했다.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라 현장실습이 제한적인 상황에서 양 기관은 지역 우수인재 양성을 위해 학내 강의를 통해 중공업 분야별 교육과 중공업의 다양한 직무 및 현장실무에 필요한 미래모빌리티 역량 교육을 제공했다.

인턴십에 참여한 학생들은 매일 7시간 강의를 들은 뒤 중간 및 기말 평가를 거쳤으며, 우수한 성적으로 이수한 학생은 현대중공업 공개채용 지원 시 가산점을 받을 수 있는 교육증을 받았다.
  우수 수강생은 기계공학과 석사과정 차수빈 씨를 비롯해 기계공학부 조민수, 조선해양공학부 임석현, 화학공학부 김근아 씨와 창원대 조선해양공학과 권혁준 씨 등 5명이며, 울산대는 지난 28일 교내 국제관에서 성적 우수 학생들에게 교육증을 전달하고 울산대 융합대학 학장상을 수여했다.
  양 기관은 이번 교육을 통해 학생들이 기업체에서 이뤄지고 있는 현장실무를 경험함으로써 폭넓은 지식을 쌓고, 취업 시 현장 적응 능력이 높아질 것을 기대하고 있다.
  한편, 지자체-대학 협력기반 지역혁신사업은 수도권으로 인재유출을 방지하고 지역을 활성화하기 위한 교육부 공모사업으로, 2024년까지 3,089억 원을 투입해 지역에서 성장한 인재가 지역기업에 취업하는 것을 도와 지역산업과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