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1-20 15:44 (목)
동아대, 지역 기관과 ‘외국인 유학생 정신건강 서비스 업무협약’ 체결
동아대, 지역 기관과 ‘외국인 유학생 정신건강 서비스 업무협약’ 체결
  • 최승우
  • 승인 2021.12.03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사하구정신건강복지센터 및 부산서구정신건강복지센터와 협력, 유학생 통합지원

동아대학교 국제교류처(처장 오민홍)는 부산사하구정신건강복지센터 및 부산서구정신건강복지센터와 ‘외국인 유학생 정신건강 서비스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3일 밝혔다.

 최근 동아대 부민캠퍼스 회의실에서 열린 협약식엔 오 처장과 조동희 부산사하구정신건강복지센터 상임팀장, 김은하 부산서구정신건강복지센터 부센터장 등이 참석했다.

오민홍(가운데) 동아대 국제교류처장과 조동희(오른쪽에서 두 번째) 부산사하구정신건강복지센터 상임팀장 등 두 기관 관계자들이 협약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이번 협약으로 동아대는 부산사하구정신건강복지센터 및 부산서구정신건강복지센터와 함께 외국인 유학생 상담, 정신건강증진 교육 연계, 정신과적 치료연계, 정신과적 고위험군 발굴, 통합지원 서비스 지원 등을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오 처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동아대 외국인 유학생들의 정신건강 증진과 성공적인 지역사회 적응을 도울 수 있길 바란다”며 “코로나19 등 여러 가지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유학생들이 대학과 지역사회에서 효과적으로 적응할 수 있는 여건을 제공하는데 힘쓰겠다”고 말했다.

 부산사하구정신건강복지센터와 부산서구정신건강복지센터는 보건복지부 산하의 지역사회 공공 정신건강증진 전문기관으로, 부산광역정신건강복지센터와 상호협력기관이다.

 이들 기관은 중증정신질환자 관리사업 및 자살예방사업, 생애주기별 정신건강증진사업 등 지역주민 대상 정신건강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