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2-07 19:46 (화)
원광대 등 제19회 영·호남 4개 대학교 총장협의회, 조선대서 개최
원광대 등 제19회 영·호남 4개 대학교 총장협의회, 조선대서 개최
  • 이승주
  • 승인 2021.10.25 0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동아대·영남대·원광대·조선대, 공동 발전 방안 모색

 원광대학교(총장 박맹수)를 비롯해 동아대학교(총장 이해우), 영남대학교(총장 최외출), 조선대학교(총장 민영돈) 등 영·호남 4개 대학교가 함께하는 '제19회 영·호남 4개 대학교 총장협의회'가 지난 22일 조선대에서 열렸다.

▲(왼쪽부터) 허창덕 영남대 소통협력처장, 민영돈 조선대 총장, 이해우 동아대 총장, 박맹수 원광대 총장

 이날 영·호남 4개 대학교 총장협의회는 각 대학 총장을 비롯해 김영선 광주광역시대학발전협력단장 및 각 대학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교류협력 방안을 논의했으며, 대학이 당면한 문제에 대해 다양한 의견을 나누고, 공동 발전 방안을 모색하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조선대가 주관한 올해 협의회에서는 김영선 단장의 ‘대학과 지자체 간 상생협력 방안’을 주제로 한 초청 특강이 이루어졌으며, 이어 메타버스 시스템 환경 활용과 교류협력 혁신을 주제로 안건 협의가 진행됐다.

 또한, 각 대학 총장들은 맞춤형 실무 중심의 교육 혁신과 포스트 코로나시대 대응을 위한 교육방식 및 재정위기에 다른 공동대응, 지역 공공기관의 지역할당제 등을 논의하기도 했다.

 박맹수 총장은 인사말을 통해 “오늘 이 자리가 4개 대학이 연계하여 대학의 위기를 극복하기 위한 공동 대응 방안을 도출하고, 각 대학의 장점과 강점 교류 등 수준 높은 교류협력을 통해 상호 발전하는 큰 계기가 마련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1998년 12월 첫 교류협정을 체결한 영·호남 4개 대학교는 2003년부터 매년 총장협의회를 열고 있으며, 학생·교수·직원교류, 연합 봉사활동 및 취업캠프, 행정업무 워크숍 등 다양한 교류 활동을 이어오면서 영·호남 화합 및 지역사회 교류의 모범이 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