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1-28 18:40 (금)
고 노성만 전 총장, 전남대 발전기금 기부액 1억 달해
고 노성만 전 총장, 전남대 발전기금 기부액 1억 달해
  • 하영 기자
  • 승인 2021.09.29 16: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최근 유가족 4천 8백만 원 기탁해
- “대학과 제자 사랑의 뜻 살릴 것”

 고 노성만 전 전남대학교 총장의 유족들이 전남대에 발전기금 4천 8백만 원을 기부했다. 이로써 노 총장과 가족이 기부한 대학발전기금은 모두 1억 원에 달하게 됐다. 

▲고 노성만 전남대 전 총장의 유가족은 지난 9월 16일 발전기금 4,800만원을 기탁하였다.

 고 노성만 전 총장 유족인 한조자 여사는 지난 9월 16일 가족들과 함께 정성택 총장을 예방하고 발전기금을 전달하며 “대학과 제자들을 사랑했던 고인의 뜻에 따라 학교발전에 보탬이 되는 곳에 써 달라.”고 말했다. 

 정성택 총장은 “고 노성만 전 총장님께서는 저를 비롯해 학교 구성원들에게 큰 스승이었고, 대학의 앞날을 개척하는 선구자였다.”며 “학교발전과 후학양성을 위해 평생을 헌신하신 고인의 뜻을 살리기 위해 기부금을 의미있고 소중하게 사용하겠다.”고 말했다. 

 노성만 전 총장은 1939년 광주에서 태어나 광주일고, 전남대 의대를 거쳐 모교 의과대학에서 평생을 교수로 재직했으며, 전남대학교병원장과 제15대 전남대학교 총장 등을 역임했다. 지난 8월 타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