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0-25 18:03 (월)
대구‧경북 LINC+ 7개 대학, 개방형 산학협력 공유 플랫폼 구축하기로
대구‧경북 LINC+ 7개 대학, 개방형 산학협력 공유 플랫폼 구축하기로
  • 이지원
  • 승인 2021.09.23 17: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3일(목) 오후 4시, 대구‧경북 LINC+ 7개 대학이 ‘개방형 산학협력 공유 플랫폼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식 가져
협약식과 함께 ‘대구‧경북 산학협력 대학 얼라이언스’도 출범, 각 대학에서 운영하고 있는 프로그램 공유키로

대구‧경북권 LINC+ 사업 7개 대학이 23일(목) 오후 4시, 대구그랜드호텔 5층 프라자홀에서‘대구‧경북권 개방형 산학협력공유플랫폼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식을 가졌다.

대구경북 LiINC+ 사업 7대학이 개방형 산학협력 공동 플랫폼 활용을 위한 업무협약식을 가졌다. 사진=계명대
대구경북 LINC+ 사업 7대학이 개방형 산학협력 공동 플랫폼 활용을 위한 업무협약식을 가졌다. 사진=계명대

 

대구‧경북권 LINC+사업 협의회 주관으로 각 대학의 LINC+ 사업단장(경운대 민정식, 경일대 김현우, 계명대 김범준, 대구대 장중혁, 대구한의대 박수진, 안동대 임재환, 영남대 배철호)이 참석해 협약식을 진행했다.

이번 협약으로 대구‧경북권 7개 대학은 ▲대구경북권 산학협력 공유대학 플랫폼 공동 운영 ▲인력양성 교육과정 공동개발 및 대학별 공동프로그램 운영 ▲공유지수 및 플랫폼 전산시스템 공동 개발 ▲공동활용장비 공유 ▲플랫폼 운영을 위한 상호협력 및 행・재정적 지원 ▲ ‘대구경북 산학협력 대학 얼라이언스’ 출범 등을 약속했다.

대구‧경북권 개방형 산학협력공유플랫폼 구축을 통해, 향후 7개 대학은 각 대학에서 특화되어 운영하고 있는 공동프로그램을 플랫폼을 통해 공유하게 된다.

이를 통해 각 대학의 재학생들이 지역 내 타 대학의 특화 공동프로그램을 수강할 수 있게 되어 공유를 통한 시너지를 창출할 수 있게 된다.

동시에 진행되는 ‘대구‧경북 산학협력 대학 얼라이언스’ 출범을 통해, 참여하는 회원 대학들은 각 대학에서 운영하고 있는 프로그램을 공유할 뿐만 아니라, 향후 현장실습, 창업 등 분야의 교과목 공동개발을 계획하고 있다.

아울러 ‘공유지수 공동개발’, ‘공동 활용장비 공유’ 등의 사업도 함께 진행하게 된다.

이번에 구축하기로 한 공유 플랫폼은 타 지역권에서 진행되고 있는 공유 플랫폼과의 차별화를 위해 ‘개방형 운영’,‘산학협력 중점’,‘얼라이언스 추진 형태’의 특징을 가지고 추진하고 있다. 

이를 통해 각 대학이 가지고 있는 공동프로그램을 자율적으로 플랫폼에 공유하고 회원 대학의 재학생은 누구나 쉽게 공유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아울러 공유되는 프로그램은 산학협력 연계와 산업체 참여를 통해 지역의 산업발전 지원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대구경북 지역의 대학들이 상호협력을 통해 이익을 도모하는 얼라이언스형태로 사업을 추진함에 따라 각 대학이 상호 윈-윈 하는 효과를 가져올 것으로 보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