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6-27 11:48 (월)
한양대, ESG 스타트업 대상 스케일업 프로그램 지원에 나서
한양대, ESG 스타트업 대상 스케일업 프로그램 지원에 나서
  • 하영 기자
  • 승인 2021.08.09 1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성동구청·서울창업허브(성수)·SKT와 함께 ESG 분야 스타트업 육성

  한양대(총장 김우승)가 ESG(환경·사회·지배구조)와 도시문제 해결을 시도하는 스타트업을 대상으로 스케일업(scale-up) 지원에 나선다. 비즈니스모델 고도화 멘토링, 창업공간, 투자유치 등을 집중지원하는 이번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은 서울 성동구 소재의 ‘서울창업허브 성수’와 콜라보로 진행되는 프로젝트다.

한정수 한양대 산학협력중점교수(오른쪽)가 서울 성동구 소재 서울창업허브 성수에서 이해섭 모아블 대표에게 멘토링을 진행하고 있다.
한정수 한양대 산학협력중점교수(오른쪽)가 서울 성동구 소재 서울창업허브 성수에서 이해섭 모아블 대표에게 멘토링을 진행하고 있다.

  지난 5월 서울창업허브 성수와 업무협력을 체결한 한양대는 서울시 캠퍼스타운사업과 연계해 ESG 및 도시문제해결 스타트업을 대상으로 콜라보 액셀러레이팅을 제공해 왔다. 
  이를 통해 커버링(다회용기를 통한 배달 및 수거), 모아블(도심 유휴공간을 활용한 청년활동공간 제공) 등 ESG 분야의 스타트업 5개 팀이 최종 선정됐고, 이들 기업에게 창업공간 무상 제공과 멘토링, 투자유치 등을 지원했다.  
  이해섭 모아블 대표는 “창업자의 사업화 수준별로 맞춤형 지원체계가 잘 갖춰져 있고 학생 등 청년 창업 지원 경험이 풍부한 한양대의 액셀러레이팅 지원은 창업활동에 실질적인 도움이 됐다”고 말했다.

  특히 한양대 서울캠퍼스의 창업을 총괄 지휘하는 창업지원단은 ESG 및 도시문제 해결 스타트업을 밀착 지원하고자 국내외 투자기관에서 30년 이상 투자업무 경험 및 기존 대기업과 스타트업 기업 간 사업협력 경력을 지닌 한정수·강창규 교수 등 창업전문가를 ESG 스타트업의 전담 멘토로 배치, 상시 멘토링을 실시하고 있다. 
  또 지난 6월에는 SKT의 ESG 분야 스타트업을 지원하는 ‘ESG 코리아 2021 얼라이언스’에 가입해 활동하고 있다. 

  김우승 총장은 “기업의 사회적 가치 창출을 위한 ESG 경영은 지속적 성장을 위한 필수요건이 되었다”며 “한양대 역시 ESG 경영 실천의식을 가진 스타트업 및 인재 양성을 위해 적극 나설 계획이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