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9-22 12:45 (수)
광주여대, 2020도쿄올림픽 양궁 3관왕 안산 환영식 및 기자간담회 진행
광주여대, 2020도쿄올림픽 양궁 3관왕 안산 환영식 및 기자간담회 진행
  • 하영 기자
  • 승인 2021.08.04 17: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여자대학교(총장 이선재)는 8월 4일 본관 1층 국제회의장에서 2020도쿄올림픽 양궁 3관왕에 빛나는 안산(초등특수학과 2)선수를 초청하여 환영식 및 기자간담회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2020도쿄올림픽 양궁 3관왕 안산 환영식

 이날 환영식에는 이선재 총장, 안산 선수, 김성은 감독을 비롯하여 안산 선수의 초․ 중․고교 은사, 윤종찬 광주시양궁협회 부회장, 총학생회장, 동문회 대표, 교수회 회장 등 대학 관계자들이 참석했으며, 그 외에 일선 고교생들과 광주여대 재학생 및 교직원들은 온라인 랜선으로 참여했다.

 기념촬영으로 시작된 본 행사에는 총장님 환영사와 안산 선수의 답사, 기념패와 격려금 전달, 안산 선수의 3관왕을 기념하는 부조 조형물 제막식, 미니 토크콘서트 등 다양한 내용의 진행으로 현장과 랜선은 마치 응원전을 방불케 했다.

 랜선으로 참여한 여고생들은 눈물을 글썽이며 꿈과 희망을 준 안산에서 고맙고 사랑한다는 말과 함께 “뒤에서 묵묵히 응원하겠다. 힘이 들 때는 팬들의 메시지를 읽어 달라.”고 전했다.

 이선재 총장은 환영사를 통해 “오늘, 어느 날 보다 기쁘고 행복한 날”이라며 “올림픽 3관왕이라는 대업을 달성한 안산 선수, 무엇이라 표현할 수 없을 정도로 고맙고 축하한다.”고 말했다. 이어 “기보배, 최미선, 안산이라는 올림픽 3회 연속 금메달리스트를 배출한 김성은 감독의 지도력과 제자에 대한 헌신과 정성에 존경을 표한다.”며 감사의 뜻을 전했다.

 안산 선수는 환영식 준비에 감사 인사와 함께 “광주여대 입학해서 올림픽에 나가는 시간까지 아낌없이 지원해 주신 총장님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말하고, 정신력을 강하게 해준 것들에 “우리 대학의 마음교육, 여러분들의 지지, 감독님을 비롯한 소중한 은사님들의 사랑”을 꼽았다.

 한편, 광주여대는 2012런던올림픽 2관왕의 기보배, 2016리우올림픽 금메달의 최미선에 이어 2020도쿄올림픽 3관왕의 안산을 배출함으로써 3회 연속 6개의 금메달, 3명의 금메달리스트를 배출한 세계 최강 양궁 명문 대학으로 위상이 높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