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9-17 16:24 (금)
전주비전대, 2021년 LINC+사업 아이디어 경진대회 개최
전주비전대, 2021년 LINC+사업 아이디어 경진대회 개최
  • 하영 기자
  • 승인 2021.07.27 10: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비전대학교는 23일 본교 세미나실에서 산학협력단과 LINC+사업단 주관으로 '2021년 LINC+사업 아이디어경진대회' 1차 심사를 진행했다.

'2021년 LINC+사업 아이디어 경진대회' 심사 현장

 이번 아이디어 경진대회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비대면 온라인 동영상 평가로 진행되었으며, ‘캡스톤디자인 경진대회’를 개최하기 전 ‘아이디어 제안 평가 중심’의 1차 심사를 진행한 것이다.

 전주비전대 전기과, 자동차로봇학과, 미용건강과, 유아교육과, 치위생과 등 12개 학과 468명의 학생이 38개 산업체와 협력하여 59개 작품이 출품되었고, 외부기관, 산업체, 변리사 등 외부전문가를 심사위원으로 구성하여, 출품된 작품들의 아이디어 시안을 심사했다.

 우수한 평가를 받은 작품으로는 자동차로봇학과의 ‘차량 뒷좌석 거치용 초간편 스타일러’, 컴퓨터정보과의 ‘머신러닝을 활용한 사물구분앱’ 등의 작품들이 선정되었는데 이는 4차 산업혁명 시대의 창의ㆍ융복합 인재양성을 위한 교육과정을 통해 학생들의 핵심역량이 빛을 발하게 되는 기회가 되었으며, 그동안 배웠던 전공지식을 토대로 작품을 구현하기 위한 학생들의 고민과 노력이 그대로 나타난다는 것에 의의가 있다.  

 전주비전대학교 LINC+사업단은 이번 1차 아이디어 경진대회에서 선정된 우수 작품 아이디어로 특허출원을 진행하고 9월 중 2차 경진대회 심사를 거쳐 10월 개최예정인 2021년 졸업작품전에 작품들을 전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