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7-30 17:50 (금)
유원대 와인사이언스학과, 지자체-대학 협력기반 지역혁신 사업 혁신인재지원금 지급
유원대 와인사이언스학과, 지자체-대학 협력기반 지역혁신 사업 혁신인재지원금 지급
  • 이지원
  • 승인 2021.05.21 1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원대(총장 채훈관) 와인사이언스학과에서는 교육부에서 2020년 7월 선정한 '지자체-대학 협력기반 지역혁신 사업'을 통해 신입생 전체의 50% 가 넘는 학생들에게 혁신인재지원금을 지원했다. 

유원대 와인사이언스학과 학생들. 사진=유원대
유원대 와인사이언스학과 학생들. 사진=유원대

와인사이언스학과는 유원대 학과 중 유일한 참여 학과로 선정되어 2021년 5월 말까지 1차 연도 사업을 마무리하게 되었다.

이 사업에서는 참여학과 학생들에게 '혁신인재지원금'을 지원할 수 있었고, 와인사이언스학과에서는 전체 신입생 20명 중에서 50%가 넘는 11명의 신입생에게 혁신인재지원금 총액 1천5백만 원이 지급되었다. 

지자체-대학 협력기반 지역혁신 사업은 제약바이오, 정밀의료·의료기기, 화장품·천연물의 3개 핵심 분야에 대학교육을 혁신하여 바이오헬스산업 인력을 양성한다.

또한, 산업기술 및 산학네트워크를 혁신하여 지역맞춤형 인재 양성과 산업기술혁신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에 이바지하게 된다. 

유원대는 '지자체-대학 협력기반 지역혁신 사업'의 바이오헬스 고등교육혁신을 위해 2021년에 와인사이언스학과를 신설하였으며, 혁신교육 기반을 와인에 특화된 교육 및 실험실습 기반을 구축함으로써 한국와인산업발전에 큰 역할을 수행할 것이다.

본 사업의 진행을 총괄하고 있는 유병호 교수(센터장)와 와인사이언스학과장 이유양 교수는 “이번 사업을 통해 갓 들어온 신입생들에게 혁신인재지원금을 지급하게 되어 무척 기쁘게 생각하며, 코로나 –19사태의 지속으로 진행에 많은 어려움이 예상되었으나 5월 말까지 진행된 1차 연도 사업은 잘 마무리되었다.”라고 했다.

이어 “6월부터 시작되는 2차 연도 사업에서도 혁신인재지원금 제도도 지속이 될 것으로 기대하며 2022년에 입학하는 학생들에게도 큰 혜택이 갈 수 있다.”라고 전했다.

유원대 와인사이언스학과는 와인산업에서 공학 부문과 사회과학 부문을 함께 공부하여 와인산업 및 천연물을 활용한 커피, 티 등 식음료 인재를 전문적으로 양성하기 위해 설립된 국내 유일의 4년제 대학교의 학과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