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6-13 07:46 (일)
경남정보대, ‘디지털 신기술 인재양성 혁신공유대학’ 에너지신산업 분야 선정
경남정보대, ‘디지털 신기술 인재양성 혁신공유대학’ 에너지신산업 분야 선정
  • 홍지수
  • 승인 2021.05.04 10: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려대, 서울대, 부산대 등과 교육과정 공동개발·운영-

경남정보대학교(총장 추만석)는 ‘디지털 신기술 인재양성 혁신공유대학’에너지신산업 분야 참여대학으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경남정보대 전경
경남정보대 전경

본 혁신공유대학 사업은 대학별로 흩어져있는 신기술분야 자원을 끌어모아 공유대학 체계를 구축하고 2026년까지 디지털 신기술 10만 인재 양성을 위해 올해만 816억 원의 예산이 투입되는 사업이다.

경남정보대는 ▲고려대 ▲서울대 ▲한양대 ▲부산대 ▲전북대 ▲강원대와 함께 컨소시엄을 구성해 에너지신산업 분야에 선정되어 올해 총 102억 원을 지원받아 교육과정 공동 개발·운영할 예정이다.

참여대학 중 경남정보대는 에너지 기초인력양성 및 실무실습 교육 중심의 역할을 맡아 동남권에 집중된 수소연료전지 에너지신산업 분야 핵심 인력을 양성하게 될 전망이다 

에너지신산업 분야 공동교육과정을 이수한 학생들은 취, 창업지원을 비롯해 타 참여대학으로 진학이 지원될 예정이다. 또한, 에너지신산업 산·학·연 협력체계를 구축하게 된다.

경남정보대 추만석 총장은 “디지털 혁신공유대학 사업을 통해 여러 참여대학이 공유하고 협력해 우리나라의 미래먹거리인 ‘에너지신산업’ 분야 핵심인재양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