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5-10 16:34 (월)
연세대, ‘제41회 장애인의 날’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표창 수상
연세대, ‘제41회 장애인의 날’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표창 수상
  • 이승주
  • 승인 2021.04.20 13: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020년 장애대학생 교육복지지원 실태평가‘ 최우수대학’평가 -
제41회 장애인의 날 표창장

 연세대학교(총장 서승환)는 ‘2020년 장애대학생 교육복지지원 실태평가’ 결과 최우수대학으로 장애인의 고등교육 발전과 여건 개선에 이바지한 점을 인정받아, 4월 20일 교육부로부터 현판과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표창을 수상했다.

 연세대는 2005년 이래 3년마다 실시되고 있는 교육부 ‘장애대학생 교육복지지원 실태평가’에서 2011년, 2014년, 2017년에 이어 2020년에도 ‘최우수대학’으로 최종 선정됐다. 특히, 교육부는 연세대 신촌캠퍼스와 국제캠퍼스를 별도로 평가해, 두 캠퍼스를 모두 ‘최우수대학’으로 평가했다.

 교육부는 본 평가를 통해, 대학이 선발, 교수·학습, 시설·설비 영역에 있어 장애대학생의 학습권 보장을 위한 제도를 잘 갖추고 있는지를 평가해 오고 있다. 연세대 윤리인권위원회 산하 장애학생지원센터는 학내 유관부서와 협력해 장애대학생의 학업수행과 대학생활을 지원을 위한 우선수강신청지원, 학생대필자 및 전문속기사 등 인력 지원, 수업·시험 편의지원, 교재제작지원, 보조(공학)기기 대여·연계, 휠체어리프트차량 및 기숙사 장애인실 운영, 장애인 편의시설 개선 등의 제도를 운영·수행하고 있다.

 연세대 윤리인권위원회 장애학생지원센터는 “앞으로도 대학 내 장애학생의 학습권 보장을 위해 지속적으로 그 역할을 수행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