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5-10 16:35 (월)
동양미래대 등 5곳 마이스터대 시범운영 사업 대학으로 선정
동양미래대 등 5곳 마이스터대 시범운영 사업 대학으로 선정
  • 하영
  • 승인 2021.04.15 14: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문대학에서 고숙련 전문 기술인재를 양성하는 '마이스터대' 시범운영 사업 대상이 선정됐다.

동양미래대학교[연합뉴스]
동양미래대학교[연합뉴스]

교육부와 한국연구재단은 대림대, 동양미래대(협력대학 연성대), 동의과학대(협력대학 동주대), 영진전문대, 한국영상대(협력대학 아주자동차대) 등 5개교를 마이스터대 시범운영 사업 대학으로 선정했다고 15일 발표했다.

선정된 전문대학은 2년 동안 단기 직무 과정부터 전문기술 석사과정까지 직무 중심의 고도화된 교육과정을 개발해 운영하게 된다.

교육부는 각 대학에 20억원씩 지원하고 마이스터대 우수모형을 도출한다는 계획이다.

대림대는 미래형 자동차 등 지식기반 신산업 분야 마이스터대 과정을 운영하고, 동양미래대는 클라우드 컴퓨팅, 실내건축 큐레이터, 통합건축 정보통신기술(ICT) 분야 마이스터대 과정을 각각 운영하기로 했다.

동의과학대는 스포츠재활 물리치료 분야, 영진전문대는 초정밀 금형 기술 분야, 한국영상대는 실감 모빌리티 콘텐츠 분야 마이스터대 과정에 참여한다.

선정 결과는 이의 신청 절차를 거쳐 이달 말 최종 확정된다.

선정된 대학은 한국연구재단과 협약을 체결한 후 시범 운영을 시작한다.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마이스터대 시범운영으로 산업체와 지역사회의 수요를 반영한 고숙련 전문 인재를 양성하고 새로운 고등직업 교육 모형을 창출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