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7-30 17:50 (금)
용인송담대, 야구부창단! “새로운 도약을 이끌 중요한 시작”
용인송담대, 야구부창단! “새로운 도약을 이끌 중요한 시작”
  • 이승주
  • 승인 2021.04.14 17: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13일 진행된 용인송담대 야구부 창단식

  용인송담대학교(총장 최성식) 야구부가 지난 4월 13일 창단했다. 교내 원형극장에서 열린 창단식에는 시대적 상황을 고려하여 외부인사 초청 없이 최성식 총장을 비롯한 교내 주요 보직자와 야구부 선수 등 교내행사로 제한적으로 진행되었다.
  야구부장인 자동차기계과 조운교수는 코로나로 인하여 창단식 일정이 늦어지고 유관단체 및 프로구단 관계자들의 참여 없이 진행됨에 따른 아쉬움을 밝히고 야구부 창단은 용인송담대학교의 새로운 도약을 이끌 중요한 시작이라고 말했다.
  용인송담대학교 야구부는 진재영 감독, 코치 4명 및 선수 22명으로 출범했다. 진재영 감독은 전 주니어 국가대표 감독을 역임하였고 30여 년 동안 지도자 생활을 통해 많은 경험을 쌓은 지도자이며 코치진은 강구성(NC 다이노스, LG 트윈즈), 김웅(LG트윈즈, 롯데자이언츠), 김성민(오클랜드 애슬레틱스, SK와이번즈), 예준수(삼육대)코치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진재영 감독은 선수들이 향후 프로구단에 진출할 수 있도록 지도할 것이며 올해 대학리그 4강 진입의 목표를 달성하겠다고 다짐했다. 아울러 전문 스포츠지도사 등 관련 자격증 취득 및 향후 스포츠지도과의 전공심화과정 운영을 바탕으로 한 고등교육과정으로의 연계방침도 구상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성식 총장은 “해외에서 활약하고 있는 유명선수들의 사례를 들어 우리 학생들의 성공 가능성을 격려하고 대학리그 참관 등 야구부 발전을 위한 많은 관심과 지원을 할 것”이라고 말하며 지역사회 야구문화 발전과 프로스포츠 및 야구산업분야에서 중요한 역할을 할 수 있는 용인송담대학교 야구부가 되기를 당부했다. 
  한편, 용인송담대학교 야구부는 4월 15일부터 시작되는 한국대학스포츠협의회(KUSF)가 주관하는 첫번째 전국대회에서 첫선을 보일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