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6-13 07:46 (일)
전남대박물관, 박성완 초청전 「5월로 가는 4월」열어
전남대박물관, 박성완 초청전 「5월로 가는 4월」열어
  • 하혜린
  • 승인 2021.04.06 17: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대 박물관(관장 정금희)이 박성완 초청전을 연다. 

전남대 박물관은 문화예술공간 개방 확대의 일환으로 박성완 작가를 초청해 「5월로 가는 4월」 전을 오는 28일까지 전남대 용봉관 기획전시실에서 개최한다. 

박 작가는 전남대 미술학과를 졸업하고 동 대학원에서 서양화 전공 석사과정을 수료했다. 2012년 어등미술제 대상을 수상하며 주목받았고, 18회의 개인전과 43회의 단체전에 참여하며 활발한 작품 활동을 펼치고 있다. 

 

이번 초청전에는 「세월호인양바다」, 「유민아빠」, 「잠수사」, 「팽목항」 등 세월호 참사, 그 현장과 사람들을 담아낸 인상적인 작품들이 전시된다. 「구도청53」, 「두환재판」 등 5·18민주화운동을 주제로 한 작품들도 함께 전시된다. 

정금희 관장은 “이번 초대전을 통해 일상의 풍경과 동시대의 담론이 공존하는 5월을 기다리며, 우리 주위를 다시금 고찰하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4·16 세월호 참사’ 7주기와 ‘5·18 민주화운동’ 41주년을 앞두고 일상과 그 의미를 되새겨볼 수 있는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하혜린 기자 hhr210@kyosu.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