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15 18:14 (목)
신학기 대면 수업 0곳…대학 97% “대면·비대면 혼용”
신학기 대면 수업 0곳…대학 97% “대면·비대면 혼용”
  • 조준태
  • 승인 2021.03.03 1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면 비대면 수업 운영 대학 10개교, 거리두기 단계에 따라 연동 224개교

 

2021학년도 신학기에도 대학가에 비대면 수업이 계속될 전망이다.

지난 2일 교육부는 ‘교육분야 코로나19 대응 현황 자료’를 발표했다. 일반대 198곳과 전문대 133곳 총 331개 대학의 수업 운영방식을 조사했다. 이번 자료에 따르면 이번 봄학기 대면 수업을 진행하는 대학은 하나도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10개(3%) 대학에서 전면 비대면으로 수업을 진행한다. 일반대 9곳과 전문대 1곳이며 지역별로 서울 1곳, 광주 1곳, 대전 1곳, 경기 2곳, 충북 2곳, 충남 2곳, 경북 1곳이다.

321개(97%) 대학은 대면 수업과 비대면 수업을 혼용한다. 이 중 30개(9.1%) 대학은 실험·실습·실기 과목과 소규모 강의만 제한적으로 대면 방식을 취하는 ‘제한적 대면 수업’을 운영한다. 67개(20.2%) 대학은 개별 수업 내에서 대면‧비대면 방식을 혼합해 운용한다.

대다수를 차지한 224개(67.7%) 대학은 거리두기 단계에 따라 대면‧비대면 방식을 연동해 운영할 방침이다. 이에 따라 사회적 거리두기 1∼2단계 시에는 비대면 수업과 함께 대면 수업을 병행하며, 3단계 시 전면 비대면 수업을 실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