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3-05 18:06 (금)
구글 AI 전문가 서울대 교수로…기업 연구원·교수 겸직 첫 사례
구글 AI 전문가 서울대 교수로…기업 연구원·교수 겸직 첫 사례
  • 하영
  • 승인 2021.01.23 22: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대학교 정문. [연합뉴스]
서울대학교 정문. [연합뉴스]

서울대학교가 세계적인 IT기업 구글 본사의 인공지능(AI) 전문가를 교수로 채용한다. 사기업에 재직 중인 연구원이 서울대 교수를 겸하는 건 이번이 처음이다.

서울대는 23일 구글 미국 본사에서 리서치 엔지니어로 일하고 있는 이준석 박사를 오는 3월 데이터사이언스대학원 교수로 정식 임용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 박사는 교수 임용 후 학생들을 가르치면서도 구글에서 계속 근무하게 된다.

서울대는 지난해 12월 '서울대 전임 교원 사외이사 등 겸직 허가에 관한 규정'을 고쳐 전임교원의 대외활동은 총 근무시간의 5분의 1(8시간)을 초과할 수 있다고 규정했다.

이전엔 대외활동을 주당 8시간 미만으로 한정해 서울대 교수가 사기업에 근무하는 것은 사실상 불가능했지만, 지난달 제한이 풀리면서 이 박사 채용을 할 수 있게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