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8-04 17:26 (수)
9년에 걸쳐 충북대에 1억 기부한 박희자 여사
9년에 걸쳐 충북대에 1억 기부한 박희자 여사
  • 조준태
  • 승인 2021.01.12 08: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희자 여사(사진)가 충북대(총장 김수갑)에 2012년부터 2020년까지 발전기금 1억 원을 기탁했다.

박 여사는 지난 2011년 남편인 故 김기수 회장의 유지를 받들어 재산을 쌓기보다 이를 베풀고자 하는 마음을 담아 “성적이 우수한 학생보다는 형편이 어려운 학생을 위해 써달라”며 2012년 7월부터 매월 1백만 원씩 100회에 걸쳐 장학금을 기탁했다.

김수갑 충북대 총장은 “10년간 꾸준히 생활비를 아껴 학생들을 위해 헌신한 박희자·故김기수 부부의 뜻에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 앞으로도 충북대는 지역의 우수인재 양성을 위해 물심양면으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다.

박 여사는 “작은 나눔이지만 꾸준히 기탁하게 돼 무척 뿌듯하다. 학생들이 경제적 어려움으로 자신의 꿈을 포기하지 않고 노력해 꿈을 이루고 더 나아가 ‘나도 노력해서 다른 누군가에게 도움을 주어야지’하는 마음을 갖는다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충북대는 이들 부부의 뜻에 따라 경제적인 어려움으로 학업을 이어가지 못하는 학생들을 꾸준하게 지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