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0-20 18:29 (수)
동아대, 온·오프 동시 수업 가능한 강의실 열어
동아대, 온·오프 동시 수업 가능한 강의실 열어
  • 하혜린
  • 승인 2020.11.02 17: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아대(총장 이해우)가 지역 대학 최초로 온·오프라인 쌍방향 수업이 가능한 ‘하이브리드형 자동 녹화 첨단 강의실’(사진) 20곳을 구축했다. 

자동 녹화강의실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 교육 대전환기를 맞아 지식 확산과 공유를 위한  On-러닝 체계 강화·O2O(Online to Offline) 교육 활성화 필요성에 따라 설계됐다. 

동아대는 첨단 강의실 구축을 통해 학생들이 실시간 온라인 화상(ZOOM)으로 수업에 참여할 수 있도록 했고, 고화질 동영상 수업을 촬영해 제공할 수 있게 했다. 이 방식은 추적 카메라가 강연자의 움직임에 따라 강의와 판서를 촬영할 수 있어 자유로운 촬영이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다. 

동아대 교육혁신원(원장 김형빈)은 현재까지 설치된 20곳에 이어 내년 2월까지 20곳을 추가 구축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 총장은 “코로나19 종식 이후에도 온라인 강의는 대학의 뉴노멀로 자리 잡아 대학 교육의 중요한 축으로 발전할 것”이라며 “교수 중심 주입식 교육에서 벗어나 학생 중심의 소통·토론·문제 해결형 프로젝트 방식의 교육을 진행하는 등 뉴노멀 시대 온라인 강의를 선도하는 역할을 하겠다”라고 밝혔다. 

 

하혜린 기자 hhr210@kyosu.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