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1-23 16:08 (월)
서울여자대학교, 정보보호학과 학부생 참여 논문 SCIE 저널에 게재
서울여자대학교, 정보보호학과 학부생 참여 논문 SCIE 저널에 게재
  • 방완재
  • 승인 2020.10.22 09: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인공지능 기반 사물인터넷 보안 연구 논문
- 사물인터넷 환경을 위협하는 봇넷(botnets)을 탐지하기 위한 지능형 모델 개발
왼쪽부터 서울여자대학교 정보보호학과 3학년 심민선, 홍승아, 신유림

서울여자대학교(총장 전혜정) 미래산업융합대학 정보보호학과 3학년 심민선, 홍승아, 신유림 학생이 참여한 지능형 사물인터넷 (IoT : Internet of Things) 보안 논문이 지난 10월 8일, 과학기술논문인용색인 SCI급 저널 Applied Sciences(Impact Factor : 2.474)에 게재되었다.

논문명은 “Intelligent Detection of IoT Botnets Using Machine Learning and Deep Learning”으로서 IoT 환경을 위협하는 봇넷을 인공지능 기반으로 탐지하기 위한 모델을 제안하고 있다.

서울여자대학교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선정한 SW중심대학사업을 2016년부터 5년간 운영하면서 SW 전문인력 양성, SW중심의 대학교육 혁신, 그리고 학생, 기업, 사회의 SW 경쟁력 강화 지원 등을 통해 진정한 SW 가치확산을 실현하는 대학이다.

논문에 참여한 심민선·홍승아·신유림 학생은 “IoT 보안 기술을 인공지능 기술을 활용하여 직접 구현해 보는 것이 정말 값진 경험이었다. 이 연구결과가 안전한 사물인터넷 환경 구축에 도움을 줄 수 있다는 생각에 자부심을 느끼고, 앞으로 다가올 수많은 보안 위협에 맞서기 위해 계속해서 심도 있고 실제 활용 가능한 보안 연구를 수행하고 싶다”며 “특히 좋은 연구결과가 나올 수 있도록 아낌없는 격려와 많은 도움을 주신 교수님들께 큰 감사를 드린다”고 소감을 전했다.

논문 제1저자로 참여한 서울여대 소프트웨어교육혁신센터 김지연 교수는 “본 연구팀은 웹캠, 온도조절장치, 도어벨 등 다양한 IoT 단말로부터 수집된 봇넷 트래픽을 머신러닝 및 딥러닝 기반으로 탐지하기 위한 프레임워크를 개발하였다”며 “악성코드에 감염된 IoT 봇넷 탐지 뿐 아니라, 분산 서비스거부 공격에 동원되어 봇넷이 실제 수행하고 있는 공격 유형까지 판별해낼 수 있다는 점에서 매우 의의가 있다”고 말했다.

논문 공동저자로 참여한 서울여대 정보보호학과 최은정 교수는 "정보보호학과 학부생이 참여하여 발표한 두 번째 SCI급 논문으로 꾸준하고 지속적인 학생들의 연구가 좋은 결실을 맺게 되었다“며 ”무엇보다 인공지능 기반 기술을 활용해서 IoT 보안 분야에 기여할 수 있게 되어 그 의미가 크다고 본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