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7-28 17:49 (수)
국립 한밭대, 쌍방향 화상강의 프로그램 Zoom 도입
국립 한밭대, 쌍방향 화상강의 프로그램 Zoom 도입
  • 이혜인
  • 승인 2020.03.19 1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캠퍼스 없는 혁신대학 미네르바스쿨 수업운영방식 도입

국립 한밭대학교(총장 최병욱)는 코로나19 감염증 확산방지를 위한 원격교육 대체 운영방안으로 실시간 수업 화상강의 프로그램인 줌(Zoom)을 도입했다고 밝혔다.
이는 개학연기 및 비대면 수업 장기화로 인한 학생들의 학습저하를 방지하고 수업공백을 최소화하고자 하는 노력의 일환이다.
줌(Zoom)의 가장 큰 장점은 실시간 쌍방향 수업을 통해 교수와 학생이 서로 묻고 답하는 상호작용을 할 수 있어 수업효과성을 높일 수 있다는 점이다.
또한 한 강의룸에 300명의 학생이 동시에 참여할 수 있고, 인터넷이 연결된 PC와 모바일 모두 접속이 가능하며, 학생은 별도의 가입절차 없이 URL이나 회의참가ID를 통해 간단히 접속할 수 있다.
윤린 교수학습센터장은 “코로나19가 전국적으로 확산되는 시점부터 개학연기에 따른 수업공백을 대비해 쌍방향 온라인학습 운영을 기획했다”며 “학내 전체 교수에게 화상강의를 개설할 수 있는 줌 호스트(강의룸을 만들고 강의를 주관하는 사람) 라이선스 권한을 부여했다”고 전했다.
이 밖에도 한밭대는 교수회의 및 학내․외 회의 등에 있어서도 대면회의를 최소화 하고 줌(Zoom)을 활용한 비대면 실시간 회의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한밭대학교 교수학습센터에서는 지난 3월 초 학내 교수들을 대상으로 줌(Zoom)을 활용한 비대면식 교수법 특강을 개최하여 큰 호응을 얻었으며 대학의 교육혁신을 위한 선두적인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