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8-11 17:31 (목)
연세대, 대규모 스타트업 거리 축제 ‘IF 2017’ 성료
연세대, 대규모 스타트업 거리 축제 ‘IF 2017’ 성료
  • 윤상민 기자
  • 승인 2017.09.18 13: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0개 팀, 8만 명 운집
IF 2017 현장
▲ IF 2017 현장

IF 2017의 대학 파트너 연세대(총장 김용학)는 지난 주말인 16일, 17일 이틀 동안 서울 신촌 연세로에서 ‘IF(Imagine Future) 2017’ 스타트업 거리 축제를 성황리에 개최했다.

이번 ‘IF 2017’은 일상의 작은 변화를 통해 혁신을 이루고 있는 스타트업과 아티스트, 창작자 등 혁신가들이 모여 신촌역부터 연세대 정문 앞까지 450m 거리를 화려하게 수놓은 최대 규모의 거리 축제다. 디캠프가 주관하고 연세대, 서강대, 숭실대가 대학 파트너로 참여하며 서울시, 서대문구, SBA가 후원했다.

‘IF 2017’ 행사는 도전하다, 먹다, 꾸미다, 즐기다, 배우다, 일하다의 6개의 테마로 구성됐다. 특히, 도전하다는 ‘세상을 바꾸기 위해 무엇에 도전할 수 있을까?’라는 주제로 대학에서 창업을 지원받은 기업들이 참여하였으며, 초등수학 색깔셈 몬스터스쿨, 놀이시터 서비스 놀담, 앱자동빌더 솔루션 위니플, 취향 적격 만화 콘텐츠 추천 서비스 라프텔 등이 연세대학교 창업지원단의 13개 스타트업 들이 참여하여 대중과 호흡했다.

연세대 창업지원단(단장 손홍규)는 “이번 IF 2017 행사를 통하여 지역사회와 연계를 통해 연세대학교의 창업문화가 연세로까지 확산되는 역할을 수행하고. 피부에 와닿는 일상의 주제를 통해 스타트업과의 대중과의 관계를 좁히고자 했다”라며 “향후에도 지속적으로 스타트업과 대중이 호흡하는 자리를 만들겠다”고 밝혔다.

 

윤상민 기자 cinemonde@kyosu.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