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1-30 08:49 (수)
호원대 다문화종합지원센터, 김제 지평선 축제 부스 운영
호원대 다문화종합지원센터, 김제 지평선 축제 부스 운영
  • 배지우
  • 승인 2022.10.04 14: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호원대학교(총장 강희성) 평생학습지원본부 다문화종합지원센터가 제24회 김제 지평선 축제 (2022. 9. 29.(목) ~ 10. 3.(월))에 외국인 이주민의 성공적인 지역사회 정착 및 인권 증진을 도모하고, 더불어 살아가는 건강한 다문화사회를 이루고자 사단법인 글로벌투게더 김제와 공동으로 지평선 축제에 참여하여 베트남 전통음식체험 부스를 성황리에 운영을 마쳤다.

호원대 다문화종합지원센터, 김제 지평선 축제 부스 운영.

이번 지평선 축제에는 문화행사, 전통행사, 체험행사, 야간행사, 부대행사, 연계행사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축제를 즐길 수 있도록 준비했으며, 다문화 외국인 이주민들이 흥겨운 축제와 더불어 세계 여러나라 음식 맛을 즐길 수 있도록 다문화 음식 코너도 준비했다. 

지평선 축제기간 동안 베트남 쌀국수, 만두 튀김 “짜냄” 등을 판매하여 얻은 수익금은 축제에 참여한 대학생들과 지역 외국인 이주민을 위한 후원금으로 전액을 기부 할 계획이다. 

축제에는 강희성 총장은 김제 지평선 축제 부스에 방문하여 윤진주 평생학습지원본부장, 김지연 다문화종합지원센터 부센터장 등 부스를 운영하는 다문화종합지원센터 교직원 및 행사 관련자들을 격려하였으며, 격려금을 전달했다.

윤진주 평생학습지원본부장(아동복지학과 교수)은 “이번 지평선 축제를 통해 도내 외국인 이주민의 성공적인 지역사회 정착 및 인권 증진을 위하여 글로벌투게더 김제와 함께 노력하겠다.”라고 밝혔으며, 김지연 다문화종합지원센터 부센터장(교양과 교수)은 “모국 음식부스 운영을 통해 외국인 이주민 대학생들에게 미래의 취·창업에 대한 중요한 경험이 되고, 지역주민과 서로 소통하고 다양한 문화를 공유할 수 있는 시간이 된 것 같다.”라고 전했다.

“사단법인 글로벌투게더 김제“는 전라북도 사회적 기업으로서 삼성에서 사회 환원사업으로 설립을 지원한 다문화 법인으로, 다문화 가족의 사회적 통합과 경제적 자립을 지원하여 한국생활 조기정착과 사회통합에 기여하고자 설립된 재단으로 이번 축제에 호원대 다문화종합지원센터와 함께 공동으로 지평선 축제에 참여했다.

한편, 호원대학교 평생학습지원본부 다문화종합지원센터는 외국인 이주민의 문화와 다양성을 존중하고, 행복 추구를 위한 교육기회 확대 사업을 수행하기 위하여 다양한 프로그램 개발 및 운영, 다문화사업 관련 외부기관이 위탁하는 용역 사업 등을 적극 추진 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