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2-08 17:56 (목)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 10월의 추천도서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 10월의 추천도서
  • 최승우
  • 승인 2022.10.03 14: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나는 안내견이야』(표영민 지음 | 조원희 그림 | 한울림스페셜) 등 7종 발표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원장 김준희, 이하 출판진흥원)은 지난 3일 책나눔위원회를 운영하며, 『나는 안내견이야』(표영민 저/조원희 그림, 한울림스페셜, 2022) 등 7종을 2022년 ‘10월의 추천도서’로 발표했다고 밝혔다.

책나눔위원회는 각계 전문가들로 구성돼 있으며, 출판수요 확대 및 독서문화 확산을 위해 문학 인문예술 사회과학 자연과학 실용일반 그림책·동화 청소년 등 7개 분야의 도서를 매달 추천사와 함께 소개한다.

‘10월의 추천도서’는 『나는 안내견이야』(표영민 지음 | 조원희 그림 | 한울림스페셜) 『교실 영화관으로 초대합니다』(인문학 동아리 ‘귀를 기울이면’ 지음 | 호밀밭) 『거기에는 없다』(서효인 지음 | 현대문학) 『미끄러지는 말들』(백승주 지음 | 타인의사유) 『라디오 연극 키네마』(이상길 지음 | 이음) 『우리의 태도가 과학적일 때』(이종필 지음 | 사계절) 『탈서울 지망생입니다』(김미향 지음 | 한겨레출판사) 등 총 7종이다.

책나눔위원회는 정수복 위원장(사회학자)을 비롯하여 권복규 이화여대 교수(의학), 류대성 작가, 조경란 소설가, 진태원 성공회대 교수(민주자료관), 최현미 문화일보 문화부장, 표정훈 평론가 위원이 참여한다.

최승우 기자 kantmania@kyosu.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