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2-05 17:01 (월)
안양대학교 관현악 전공‘S.O.M 앙상블’, 두빛나래어린이도서관 재개관 기념 초청 연주회 성료
안양대학교 관현악 전공‘S.O.M 앙상블’, 두빛나래어린이도서관 재개관 기념 초청 연주회 성료
  • 방완재
  • 승인 2022.09.28 16: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양대 음악학과 관현악 전공 최정현 교수와 S.O.M 앙상블 사진
안양대 음악학과 관현악 전공 최정현 교수와 S.O.M 앙상블 사진

안양대학교(총장 박노준) 음악학과 관현악 전공 학생들로 구성된 ‘S.O.M 앙상블’ 팀이 두빛나래어린이도서관 재개관 기념 초청 음악회를 성황리에 마쳤다.  

음악학과 관현악 전공 최정현 교수를 음악감독으로 하는 S.O.M(Soul Of Music) 앙상블은  27일 두빛나래어린이도서관에서 열린 초청 음악회에서 쇼스타코비치 재즈왈츠 2번과 타이스 명상곡, 라데츠키 행진곡. 가브리엘 오보에 등 친근하게 다가갈 수 있는 클래식 작품을 선보여 큰 박수갈채를 받았다. 

이번 음악회는 경기도 화성시문화재단의 찾아가는 공연장 사업에 선정된 클래식 공연팀으로서 초청을 받아 이뤄지게 되었다.

음악회에서는 음악 연주에 이은 자세한 작품 해설이 있었으며, 연주가 끝난 뒤에는 오케스트라의 다양한 악기들을 소개하는 특별한 자리도 마련되었다.  

연주자들은 바이올린과 첼로, 플루트, 호른, 클라리넷, 오보에 등 오케스트라를 구성하는 악기의 특성을 직접 재미있게 소개하는 시간을 통해 관객과 직접 소통하며 큰 호응을 끌어냈다. 

안양대 음악학과 관현악 전공 최정현 교수는 “관현악 전공 학생들로 구성된 앙상블 팀이  도서관 재개관 기념 음악회에 초청받아 연주는 물론이고 다양한 관악기 및 현악기 소개를 통해 클래식의 매력을 관객에게 친근하게 전달하는 시간을 가질 수 있어 뿌듯하고 행복했다”고 밝혔다. 

안양대학교 음악학과 관현악 전공 학생들은 앞으로도 지역사회에서 요청하는 다양한 초청 연주회를 통해 역량 있는 전문 음악인으로서 탄탄한 기반을 다져나갈 계획이다. 

안양대 관현악 전공 학생들은 다음 달 4일에도 안양시 평촌아트홀에서 관현악 정기연주회를 열어 웅장한 화려한 오케스트라의 향연을 안양시민에게 선사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