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6-24 17:42 (금)
금융 전문가 윤창현 의원, 18일 목원대서 ‘달러와 비트코인’ 특강
금융 전문가 윤창현 의원, 18일 목원대서 ‘달러와 비트코인’ 특강
  • 배지우
  • 승인 2022.05.18 16: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금융연구원장을 지낸 윤창현 국민의힘 의원이 목원대학교(총장 권혁대)에서 특강을 진행했다.

목원대 금융경제학과는 18일 국민의힘 가상자산특별위원회 위원장인 윤창현 의원의 ‘달러와 비트코인: 금융의 중앙화와 탈중앙화 논쟁을 중심으로’ 특강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윤창현 의원은 미국 시카고대 경제학 박사 출신으로 서울시립대 경제학과 교수를 지낸 국회 내 금융 전문가로 꼽힌다.

목원대 금융경제학과 주관으로 개최된 특강에서 윤창현 의원은 달러의 패권을 뒤흔들고 있는 비트코인 등 가상화폐에 대해 특강을 했다.

그는 가상화폐의 가치변동성과 제한적 수용성 등의 한계로 보유가치가 점차 올라감에 따라 지급결제수단에서 가상자산으로 변화하고 있는 점 등을 전했다.

윤창현 의원은 2017년 이후 거래소 상장폐지 코인이 541개에 달하는 현황 등 투자자 손실 규모도 1조원에 달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윤창현 의원은 “최근 테라·루나 사태에 이른바 MZ세대 등 청년층의 피해 또한 우려된다”며 “가상자산에 대한 투자자 보호 대책은 최고의 청년 대책”이라고 말했다.

윤창현 의원은 이어 “시장을 정상화하고 질서를 바로잡기 위한 입법에 속도를 낼 것”이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