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1-30 17:33 (수)
[극동대] 특성화 항공항공·보건·예술 분야 교수 찾아
[극동대] 특성화 항공항공·보건·예술 분야 교수 찾아
  • 김성곤
  • 승인 2022.05.16 08: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극동대 김성곤 교학처장
극동대 김성곤 교학처장
극동대 김성곤 교학처장

극동대는 올해 10명의 신임교수를 임용했다. 의료보건 계열 5명, 항공 계열 3명, 교양 1명, 과학기술 1명이다. 2학기 채용계획은 아직 수립되지 않았다.
극동대는 항공, 보건, 예술 분야 학과를 특성화하고 있기에 이 분야를 중심으로 교수를 채용할 계획이다. 특히 몽골에 비행실습장까지 구축해 항공분야 교육에 신경을 쓰고 있다.

학과별 특성과 수요를 고려해 강의(교육)중점교수, 연구중점교수, 산학협력중점교수를 채용하고 있으며, 2023학년도부터 음성과 진천 혁신도시에 제2캠퍼스(산학융합지구 캠퍼스) 개교를 앞두고 있다. R&D와 연계한 현장 맞춤형 교육과 산학융합형 교육시스템 도입 등 설립 목적에 부합하도록 산학협력중점교수를 적극 채용하고 있다. 전임교수 이외에도 학과와 단위별 공개채용을 통해 교과목의 특성, 전공의 적합성 등을 감안한 강사를 채용하고 있다.

차별화된 교수확보를 위해 △탁월한 교육경쟁력 확보 △학생 가치 중심의 대학 위상 제고 △특성화 지원체계 강화 △효율적인 교육 행정체계 확립 등 4대 발전전략과 연계해 실질적인 성과를 창출할 수 있는 인재를 채용하는 방향으로 노력하고 있다.

극동대는 발전전략과 과제를 실천해 나가기 위해 창의적이고 실용적인 역량과 성품을 갖춘 인재를 우선 채용하고 있다. 특히, 학생 중심 교육관, 영어수업이 가능한 글로벌 역량, 학생 수 감소에 따른 각종 위기 극복 등 대학의 시급한 필요를 충족시킬 인재를 채용할 계획이다.

2차 공개강의 시 일부 학과에서는 영어 공개강의와 면접을 시행하고 있으며 최종면접 시에도 간단하게 영어 인터뷰를 진행하고 있다. 면접에서는 학생 중심 가치관을 함양하고 학생취업 등 학생 가치를 향상시킬 교원을 찾고 있다.

우수 교수를 뽑기 위해 신임교수 채용 시기를 조기에 추진하고 있으며 성과를 창출하는 교수에게는 인센티브를 강화하는 방향으로 관련 제도를 만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