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6-24 17:42 (금)
[광운대] 산업체 경력도 제도화해 평가한다
[광운대] 산업체 경력도 제도화해 평가한다
  • 정석재
  • 승인 2022.05.16 08: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운대 정석재 교무처장
광운대 정석재 교무처장
광운대 정석재 교무처장

광운대는 올해 교수 초빙을 하반기에 진행할 계획이며 채용 규모는 아직 결정되지 않았다. 다른 학교와 마찬가지로 인공지능(AI), 빅데이터 등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하는 첨단 기술 분야의 우수 신임교수를 찾고 있다. 하지만 특정 학과와 분야에 편중해 임용할 계획은 없다. 4~5년 이내 정년 퇴임하는 교수가 많기에 다양한 학문 분야에서 우수 교원을 채용할 계획이다.

광운대는 양적 평가보다 질적 우수성을 강조하고 있으며 심사 때도 이를 적용한다. 또한, 연구업적만이 아니라 산업체 경력도 함께 평가할 수 있도록 제도화했다.
학과(부)별로 진행되는 2차 전공심사에서는 공개강의가 포함돼 있고, 공개강의 때 학과가 자율적으로 영어강의 평가를 진행한다. 3차 총장면접 때는 기본적으로 교수로서의 역량과 인성을 심사한다. 지원자 본인 연구분야에서의 탁월성과 향후 계획에 대해서도 심사한다. 3차 총장면접 때는 총장, 대학원장, 해당 대학(원)장, 교무처장과 총장 추천 1인 등 총 5인이 심사에 참여한다.

광운대는 교내 연구비 지원제도가 있다. 논문의 질적 수준에 따라 연간 1천만 원 이내에서 교내 연구비를 매년 지원한다. 특히 신임 교수에게는 부임 후 정착을 지원하기 위해 2년간 연구비를 우선 배정하고 있다.

광운대는 현장 중심 교육을 강화하기 위해 산업계 전문가들을 특별임용(초빙, 겸임) 교수로 지속적으로 채용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